반응형
728x170

이제는 경복궁에서 맛집이라고

돌아다닌 포스팅 하기도 

민망할 정도로 너무 자주 올리는 거 같다.

 

오늘도 또 그렇다.

필자가 다녔던 직장에서

같이 식사를 하는 맴버들이

대체적으로 입맛이 고급져서 그런건지

모르겠지만 여러군데의 맛집들을

투어하는 재미에 산다고 한다.

 

사실 돈은 부담되어도 그런 낙으로

사는 사람들도 있는 법이니 뭐라고 하기엔

참 그렇지만 금전적 부담은 어쩔수 없다. 

 

 

TV에도 소개됐고 꽤나 유명한 맛집으로

소문났다고 하는 만선 전주집.

쭈꾸미를 전문적으로 하는 식당에서 

식사를 한 이야기이다. 

 

 

메뉴는 점심시간 단일메뉴.

쭈꾸미볶음 계란찜으로 선택.

 

사실 쭈꾸미볶음만 먹어도 좋은데

계란찜은 어쩔수 없이 선택해야할 듯한

분위기 였었다.

 

사실 비벼먹다보면 뭔가 부족할 수 있는건

사실이기도 하니까 말이다.  

 

 

 

주문 시스템은 아주 간단하다.

머릿수대로 들어간 뒤에 일체의 주문은

받지 않고 오로지 인원만 물어보고

바로 자리세팅을 해준다.

 

우선적으로 제공된 김가루가 있는

밥그릇이 제공된다. 

 

 

그리고 등장한 계란찜.

룰을 잘 알고 있는 직장동료들은

묵묵히 계란찜을 받고

식사할 채비를 마친다.

 

그리고 같이 딸려 나오는 각종 비빔목적의

나물류가 같이 제공된다.

 

매콤함이 어느정도가 될 지 모르니까

과연 계란찜이 필요한가 의문감이

들긴 했지만 계란찜의 속도는

상상 이상으로 빨랐다. 

 

 

드디어 나온 쭈꾸미볶음.

정당하게 4인 십자로 딱 갈라서 각자

알아서 가져가게끔 한다.

매콤한 향이 바로 톡톡 쏘는게

일단 비주얼과 향은 합격이다.

 

싸구려 쭈꾸미들과는 달리

쭈꾸미 살이 굉장히 실해보였다. 

 

 

그렇게 소분해서 가져온 매콤한 쭈꾸미 볶음

쉐낏쉐낏을 하면서

나물과 밥과 촥촥 비벼가면서

한입 툭 던져본다.

 

일단 맛은 합격.

왜 사람들이 많은지 알 수 있었다.

매콤한 맛이 뒷통수를 뙇! 하니

때려주는 얼큰함.

딱 좋다. 얼큰하다.

 

음...계란찜이 필요할 사람들도

존재하지만 필자는 필요없는데..

우리 직장동료들 돈 많아유...

 

 

 

그래도 돈내고 먹는거니까

나도 맛은 봐야하지 않겠어?

 

얼추 이래저래 촵촵먹어주고 나니까

드디어 피니쉬샷.

 

 

빠른 회전이 필요한 곳에서 계란찜을 추가 주문하고

그러면 시간이 오래걸리기 때문에

나름대로 미리 주문할건지 물어보는 시스템에

추가 주문은 불가능하겠구나 생각이 들었다.

 

얼큰한 맛이긴 하지만

필자는 이정도면 버틸만한 수준.

계란찜은 본인 취향껏~

 

반응형
그리드형
블로그 이미지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