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는 세계 최고의 국제공항 리스트였다면 오늘은 세계 최악의 국제공항 리스트이다. 이 공항들을 이용하게 된다면 당신은 모험심이 아주 쩔다고 할 수 있는 수준의 헤비급 모험 전문가라고 할 수 있다. 오늘은 그러한 공항들의 리스트를 5개 정도 소개해 올리겠다.


최악의 공항 기준으로 평점을 매기는 것은 편안함 (게이트 좌석 및 휴게실 이용 가능) , 서비스, ​​시설 및 각종 엔터테인먼트,  음식,  이민 / 보안 , 고객 서비스 , 청결 , 네비게이션이동 용이성 , 노숙 등 다양한 요소가 가미되어 있다.


이제 최악의 공항 리스트를 살펴보도록 하자.


1. 남수단 쥬바 국제공항 Juba International Airport, South Sudan (JUB)


 남수단 자체가 전쟁의 위험 지역이 도사리는 곳이기에 애초 공항 자체의 시설은 말할 수가 없지만 이렇게 바닥에는 합판을 덧대고도 계속 깨지고 엉망진장으로 이뤄져 있어서 도저히 이 곳에서는 1분이라도 더 있을 수 없을 정도로 빨리 항공기 기내에 들어가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시설이라고 할 수 있다.


80년대 국도 휴게소에서나 볼 법한 시설의 악취, 그리고 언제나 부족한 전기 시설로 인하여 섭씨 40도까지 올라가는 고열에서도 에어컨 작동이 안되어 진땀을 빼는 수준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라고 할 것이다.


그들의 그러한 부족한 시설에 서비스는? 말할 것도 없다. 애초 국가의 기능이 마비가 되었기 때문이지. 사진은 한 여행객이 목숨걸고 찍었다고 한다. 


2. 사우디 아라비아 제다 킹 압둘라지즈 국제공항 

Jeddah King Abdulaziz International Airport, Saudi Arabia (JED)



그래도 산유국 부호국 다운 이슬람의 성전 같은 느낌을 살릴려고 했겠지만 그들의 무질서함은 1위에 못지 않은 수준이라고 한다. 여기저기 엉망진창으로 이용되는 공항의 시설. 그리고 사우디 아라비아도 종교전쟁의 여파로 공항은 일부분만 사용이 가능한 수준으로 최악이라고 한다.


또한 관광이라는 것 자체가 존재하지 않은 북한수준의 폐쇄 국가에서 외국인을 받아들이는 수준은 아직도 하위권 수준에 머무를 정도로 그들은 무례하고 건방지다고 한다. 그렇다고 그런 대우를 받고 공항을 이용하기에는 도저히 납득이 안된다고 하는 이야기가 난무하다.


산유국 부호국들의 특징 답게 공항 출입국, 세관들은 무능하고 게으르고 불친절하기 짝이 없다. 중국만도 못하다는 이야기가 다분하다. 


하지만 이러한 공항의 최악 이미지도 이제는 싱가포르 창이 국제공항이 공항의 운영권을 쥐게 되고 새로 지어진 대체 공항으로 모든 시설 및 서비스가 개선될 것이라고 한다.




3. 나이지리아 포트 하코트 국제공항 

Port Harcourt International Airport, Nigeria (PHC)


당신이 이 곳에 가기 위해서 어떠한 비자를 가지고 있던 당신이 출입국, 세관. 심지어는 공항 직원에게까지 상납해야 할 돈이 어마어마하다는 것을 기억해야 할 것이다. 


건물만 그럴듯 해 보이지만 반쪽 짜리 시설의 공항 뒷편에는 이렇게 임시 텐트로 지어진 보안이라고는 어떠한 것도 신경쓰지 않는 최악의 시설로 이뤄진 공항 청사를 맞이할 수 있다. 





4. 그리스 크레타 헤라 클리온 국제 공항 

Crete Heraklion International Airport, Greece (HER)


분명히 얘기하지만 우리가 아는 그 그리스가 맞다. 국가 파산으로 인하여 현재는 나라 전체가 가난과 빈곤에 허덕이는 그러한 공항을 말이다. 


그리스는 예로부터 모든 공항의 시설이 매년 최악에서 상위권에 노는 공항들만 즐비해 있는데 2017년도는 이 곳 크레타 헤라 클리온 국제공항이 상위권에 올라섰다.


수요 대비 공항의 면적이 너무도 좁다 보니까 대기를 해야 하거나 수속을 위한 대기들도 모두들 바깥에서 대기를 해야 하는 기이한 사태가 발생한다. 


공항에 늦게가도 문제이지만 이 곳 공항은 일찍이 와서 수속을 밟아서 용캐 출국 준비를 하여도 엄청난 인파로 인하여 다리 아픈 사람들도 쪼그려 앉아야 하는 사태가 발생한다


5. 나이지리아 라고스 무르타라 무하마드 국제공항 

Lagos Murtala Muhammed International Airport, Nigeria (LOS)





이 곳 공항은 중국인 투자가가 5억 달러라는 엄청난 돈을 들여서 투자했다고 한다. 당연히 그렇게 투자한 공항의 시설은 좋을 수밖에 없으나 이 중국인 투자가는 땅을 치면서 후회를 하고 있을지도 모르겠다.


여전히 부패하고 돈내놓으라고 일삼는 나이지리아의 출입국, 세관, 공항직원들의 행태를 보노라면 나름 구색 잘 맞춰놓은 공항시설에서 다시는 오기 싫은 공항으로 만들어 놓는 마법을 불러 일으킬 것이다.


만약 그들이 현금이 얼마나 있냐고 해서 현금이 얼마나 있다는 얘기를 하는 순간 당신은 진실의 방으로 끌려갈 테니 어떠한 경우에도 돈은 없다고 계속 바락바락 우겨야 한다.


그 밖에 최악의 공항으로 순위권에 오른 공항들이다.


6. 산토리니 티라 내셔널 공항, 그리스 

Santorini Thira National Airport, Greece (JTR)

7. 다르 에스 살람 Julius Nyerere 국제 공항, 탄자니아  

Dar es Salaam Julius Nyerere International Airport, Tanzania (DAR)


8. 로즈 국제 공항, 그리스 

Rhodes International Airport, Greece (RHO)


9. 프랑스 파리 보베 - 트레 공항 

Paris Beauvais-Tille Airport, France (BVA)


10. 타슈켄트 국제 공항, 우즈베키스탄 

Tashkent International Airport, Uzbekistan (TAS)


의외였던 점은 그리스와 프랑스의 공항들이 상위권에 올랐다는 점이 특이한 점이며, 그 외에 공항들은 대체적으로 부패한 권력, 정상적이지 않은 국가. 그리고 파산한 국가들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다.


이 외에도 많은 공항들의 정보가 있으나 모든 것을 올리는 것 보다는 직접 찾아보는 것도 즣을 듯 싶다.

https://www.sleepinginairports.net


이 곳을 참조하도록 하자.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