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적으로 일본 도쿄에 혼자 자유여행을 하던 단체로 가던 비즈니스 목적이던 어찌됐건 도쿄라는 지역에 방문을 하게 되면 꼭 애지중지하면서 방문하는 지역이 바로 아키하바라 그리고 하라주쿠이다. 참으로 이 무슨 반전적인 지역이라고 해야할까.


아키하바라는 각종 애니메이션 관련 오타쿠들이 모이는 성지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하라주쿠는 다소 마이너한 문화와 패션이 공존하는 지역이라고 할 수 있다. 성격상으로도 수줍음이 많은 오빠와 화끈하고 쿨하지만 어찌보면 무섭고 정감있는 언니가 같이 서있는 모습이라고 해야할까..

그런 반전적인 성격을 보여주는 쎈 언니같은 하라주쿠. 이 날은 다양한 패션몰이 집중되어 모여있는 라포레 라는 쇼핑가에 다녀왔다. La foret ラフォーレ原宿 이라는 꽤 높은 건물이다. 이곳에 있는 세일러문 공식 오피셜 스토어 샵에 다녀온 후기이다.



다소 높은 입구로 펼쳐진 라포레 ( ラフォーレ原宿 La foret )의 입구. 위치는 오모테산도와 메이지 신궁 쪽에서 더 가깝게 위치해 있다. 겉으로 보기엔 그냥 일반적인 패션몰같아 보이지만 분명히 얘기한다. 여긴 하라주쿠이다. 절대 평범한 공간이 아니다.

이제는 나이가 먹을대로 먹은 나 미네스도 과거에 좋아했던 패션들이 이제는 잘못입으면 밉상 소리를 들을 수 있기에 이제는 좀 피해야 하지만 아직도 애착을 가지고 이 동네에 올 정도면 뭐.. 어떤 패션인지는 아래에서 살짜쿵 나올 것이다.



지하에 위치한 세일러문 스토어. 우사기짱과  치바 마모루. 한국식 이름으로는 세라와 레온. 저 커플은 참 환상의 조합인거 같다. 그리고 미소녀 전사 세일러문 시리즈 유일한 청일점 남성캐릭터. 세일러문이 나온지 벌써 25주년이라는 세월이 흘렀으면서도 많은 팬 층을 보유한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그렇게 한장 한장 더 찍어가면서 스토어쪽으로 가본다. 공식 스토어인 만큼 이쁘게 잘 꾸며놓은 디스플레이 스테이지. 그 앞에서 사진을 찍는 많은 외국인 관광객과 팬층들. 아..뭔가 많이 두근두근 기대된다. 



응 도착..읭!!??? 

이브닝 드레스와 인형. 그외에 가챠외에는 아무것도 없는 스토어의 모습. 

분명 세일러문 스토어라고 써있는 모습을 봤는데 어째... 뭔가 많이 부족하다. 가방은 미츠코시 이세탄 브랜드에서 출시되는 가방들이지만 이 가방들은 많이 봐왔던 아이들이다. 

이걸 볼려고 라포레 라는 건물을 헤집은게 아닌데...



가챠의 종류를 보아하니 현재 좋은 시즌으로 나왔던 가챠 피규어들은 다 끝났고 구색 맞추기용 가챠만 남은 상태. 

어째...기분이 쎄하다. 내가 봐왔던 세일러문 스토어는 이 모습이 아닌데 라고 생각했다. 그렇게 앞에 보이는 한국에서도 많이 보는 에뛰드 스토어는 뒤로한채 그냥 ラフォーレ原宿 La foret 한바퀴 돌고 나가자고 생각하고 걸어가는 찰나에...



어라!? 세일러문 스토어가 또 있네!? 여긴 아까전에 봤던 그 세일러문 스토어와는 차원이 다르다. 

종류도 다양하고 팬심 저격하기 완전 끝장 나는 상품들 그 자체이다. 방문객의 99%는 여성. 그리고 그 중에서도 나이가 많은 2030대의 팬층. 아이들. 아줌마 다양했다.



루나 문양으로 된 아이폰X 케이스 만년필용 잉크를 판매하고 있었다. 그 외에도 지갑도 판매하고 있었으나 케이스는 비싸도 사려고 했으나 갤럭시를 애호하는 미네스로써는 패스. 잉크도 사용할 일이 없기에 패스...



그 외에 노트. 버튼. 과자나 그밖에 클리어 파일 다양한 상품들을 취급하고 판매하고 있었다. 이 날은 일부러 아무것도 안사더라도 나중에 또 올 수 있기때문에 꾹 참고 구경만 하는것으로 대체했다. 다음 시즌에 더 좋은게 나온다는 것을 알고 있기에.

보다시피 세일러문을 활용한 다양한 캐릭터 굿즈 상품이 즐비해 있다.



특히 입구쪽 메인에는 가장 이쁘고 가장 잘나가는 상품들을 전시해 놓은 것을 알 수 있다. 다만.. 시즌이 시즌인 관계로 다소 인스타그램에서 봤던 그런 상품들은 많이 줄어든 상태. 뭐 나중에도 기회는 있으니까. 

저 날은 이 쯤에서 끝내고 세일러문 공식 오피셜 스토어 샵은 뒤로 하고 나가도록 한다.



예전보다는 열정이 줄어들었지만 일본은 아직도 비주얼락의 팬층이 여전히 존재하는 듯 하다. 한동안 엄청 좋아해서 노래도 맘껏 찾아서 듣고 즐기고 그랬는데 참.. 어찌 저런 참한 청년들을 비주얼락이라는 이름하에 여장을...



La foret 라포레 (ラフォーレ原宿에는 이렇게 비주얼 바로크 고딕 로리타 의상들도 취급하는 것을 알 수 있다. 예전에는 오모테산도쪽 개인 샵들이 많았으나 치솟는 땅값과 개인 샵으로 벌어서 브랜드 유지하기에는 역시 임대료가 비싸서 그런걸까. 이쪽 라포레나 그밖에 상가들이 많이 밀집되어 있는 곳 한쪽 구석으로 들어간 샵들이 많이 있었다.


개인적으로 로리타, 고스, 바로크 드레스 양복 등을 조사하고 싶기도 했지만 한동안 좀 팬층이 많았다가 점점 줄어들고 하물며 펑크패션으로 펑크락을 하던 밴드들도 이제는 아주 점잖은 정장 한벌 혹은 캐주얼 의상을 입고 공연을 많이 하더라. 

그래서 이번 조사에는 제외.


혹시라도 세일러문에 정말 관심이 많은 사람들이라면 꼭 한번 가보도록 하자. 하라주쿠는 일본 도쿄 여행에 있어서 꼭 한번은 필수로 넣고 들어가는 경우가 많으니까 충분히 약간의 시간을 할애하여 다녀올 수 있을 것이다. 




위치 : 하라주쿠역에서 도보로 약 5분 정도 거리에 있으며, 하라주쿠, 오모테산도힐즈와 메이지 신궁을 같이 다닐꺼라면 중간 루트로 낄 수 있기 때문에 계획을 세울 때 참고하도록 하자. 세일러문 공식 오피셜 스토어는 지하에 위치해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도쿄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