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요리는 전부 간장 및 다양한 소스 베이스라는 점이 특징이다. 특히 타코야끼야끼소바의 경우는 B급 요리 중에서도 인기있는 요리 중 하나라고 할 수 있다.

오늘은 페양이라는 식품전문 회사에서 나오는 야끼소바 컵라면을 구매하여 먹어본 후기이다.

보통 일반적인 페양 야키소바와 달리 이 아이는 타코야키 맛이라고 한다.



어차피 타코야끼와 똑같은 소스가 들어가는 주제에 타코야키 풍이라고 적어놔 봐야 무슨 의미일까 라는 생각을 갖지만 어찌됐건 타코야키 풍이라고 하는 야키소바는 어떤 느낌인지 보자.



칼로리가 역시 꽤나 높다. 야끼소바 주제에 약 560칼로리... 이거 먹고 그냥 뒹굴면 살찌기 딱 좋은 사이즈.

라멘의 가격은 일본에서 100~150엔 사이이다. 비싸지 않다. 



비닐을 벗기고 나면 이러한 모습이다. 흡사 우리가 일반적으로 생각해 볼 만한 팔도 도시락과 같은 느낌?

무조건 일단 A에서 B번 줄까지 벗겨주자. 다 벗기면 대략 난감해진다.



벗기고 나서의 모습은 이쪽의 것. 면과 각종 소스 및 재료들이다.


특히 면과 그 내용물은 건조된 채소 및 텐카츠. 그리고 소스가 별도로 있었다. 설마...텐카츠의 역할이 타코야키의 역할을 하는 것은 아니겠지? 라는 생각을 해본다.



채소류물을 넣기전에 같이 넣어야 한다,. 그 다음 면은 뜨거운 물에 3분 정도 익힌 후에 물을 버린다.

그러면 나머지 소스 텐카츠를 넣으면 된다.



그렇게 텐카츠와 소스를 넣고 잘 비비면 위의 모습이 나타난다. 한입 맛을 본다,

음... 타코야키의 느낌? 하나도 없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하지만 분명 야끼소바의 느낌은 잘 살렸다는 점이다. 하지만 역시 내 입맛에는 UFO가 더 잘 맞는 듯 하다.

면의 식감도 그렇고 소스의 맛도 그렇고 개인적으로 UFO의 편이 더 좋은 듯 하다.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