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한평역 장안동 인근이 후발 계획 도시인 점 때문에 도로 배치나 그밖에 교통상황이 서울 도심에 비해서는 조금 나은 수준이라고 할 수 있는 동네이다. 

하지만 그런점에 기인해서 이 동네.. 참 그렇다.

중고차 매매단지도 매매단지 이지만 경륜 경정장에서 활동하는 사람들을 보노라면 뭐 취미 정도로 끝나면 좋지만 도박 중독에 걸린 겜블러 마냥 온 몸에는 폐인 냄새가 진동한다. 

맛집 찾기도 전에 기운 빠지게 만든다.

그런 다소 오사카 도톤보리의 뒷골목 느낌이 드는 이 곳에 나름 깨끗한 중화요리 전문점이 있었다.



생기지 얼마 안된듯한 송쉐프 중화요리. 

송 chef라고 읽을 줄 아는 사람들이 얼마나 있겠냐 만은...ㄱ-

어찌됐건 새로운 도전장소가 될 법해 보이는 고급 중국집에서 점심 식사 목적을 위해 방문 해봤다.



메뉴는 대략 이런 느낌. 원래 고급 중화요리 전문점 가격대는 다 그렇다. 

그렇다고 꼭 모든 고급 중화요리 전문점이 맛집이 아닌것처럼 맛이 어떨지 궁금해진다. 

그리고 대신에 요리류가 좀 괜찮은 종류가 많기 때문에 오히려 개인적으로 이런데에서는 짜장면도 좋지만 연태구냥에 요리 하나를 먹는게 참 좋다고 생각하는 1인이다.

물론 이 날은 점심 식사가 목적이었기 때문에..



대략적인 내부의 느낌 기본으로 깔리는 찬거리들.

역시 따뜻한 차가 같이 내어진다.

그리고 일반 짱개집에서는 보기 힘든 짜사이 무침과 양배추 초무침.

원래 단무지와 양파만 있으면 일당백인 일반 짱깨집에서 생각못할법한 고급 중화요리 집의 반찬.

짜사이의 유무가 결국 고급형이나 보급형이냐의 차이로 나뉘어진다고 할 수 있을듯.



우선적으로 나와준 돼지고기 육즙 탕수육....에이씨! 그냥 탕수육이라고 할련다.

가격에 비해서 양이 적은것 처럼 보인다.  근데 참 굵다..

하앍..크...크고 아름다워요.. (이상한 생각하지 말아라.)

부먹이냐 찍먹이냐 여기서 갈림길에 설 때 나는 부먹파이기 때문에 ...



헐.. 탕수육 한개고기 두께가 예사롭지 않다. 

튀김옷은 그저 거들 뿐이라고 외치는 듯한 느낌의 탕수육.

아...그래서 양이 적어 보였지만 결국 씹어 먹어보니까 음... 납득이 간다.

얇게 해서 튀김옷 잔뜩 입혀서 입천장 다 까지게 만든 일반적인 탕수육과 또 느낌이 다르구만?

겨우 탕수육 하나라고 생각했던 내게 있어서 아... 이거참 굉장히 묵직하고 헤비하게 머리를 띵! 하게 때려 주는 구만.. 포만감과 맛 두개를 잡아주는 듯 했다.

허허..원 녀석도 참..하하하....



그리고 드디어 나온 식사.

나의 주문은 삼선간짜장. 그리고 볶음짜장과 짜장면, 볶음짬뽕은 정신팔려서 찍지도 못했다.

캬.. 계란후라이.. 부산에서나 볼 법한 계란 후라이가 올라가는 짜장면 참 오랫만이다.

비록 부산 사람은 아니지만 짜장면 자체에 계란 후라이가 튀긴 느낌처럼 해서 올라간 것은 참으로 반갑기 그지 없다.



간짜장 종류는 정말 오랫만에 먹어서 그런지 너무 반갑기만 했다.

도 그렇지만 소스도 잘 맞았고 오징어와 새우가 듬뿍 들어간 게 매우 기분 좋게 식도를 타고 잘 넘어갔다.

여의도 다닐때 회식으로 짜장면에 소주 한잔 하던게 엊그제 같은데 간만에 잘 먹고 나왔다.


<직접 돈 주고 사먹은 후기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장안1동 | 송쉐프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