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끔 늦은 11월에 오사카 여행을 계획 하는

사람들이 꽤나 있을 것이다.

하지만 가끔은 고즈넉한 자연과 어우러진

단풍이 가득한 가을 풍경을 바라는 사람들도

더러 존재할 것이다.


이 곳은 아직까지는 국내 여행객에게는 생소하지만

생각외로 오사카 시내에서 가깝고

더불어서 온천도 만끽하기 좋은 장소의 공원이다.


바로 츠루미료쿠치 공원이다.



원내 지도는 다음과 같다.

의외로 넓은 규모의 공원인데

이 공원은 오사카 국제 꽃 박람회가 열렸던

장소로써 우리나라의 일산호수공원과 같은

역할을 하는 공원이라고 한다.



드 넓은 녹지에 우두커니 있는 풍차

일본 느낌과는 달리 노스텔지어의

느낌도 새록새록.

시민공원인 느낌인데도

이국적인 느낌으로

복잡한 오사카 도심을 뒤로하고

조금은 고즈넉하고 조용한

혼자만의 사색에 잠기기 좋다.





메타세콰이어의 급은 아니지만

단풍이 가득해지면

단풍길은 오사카 여행에서도

만나지 못할 기막힌 풍경을

만나볼 수 있을 것이다.



작지만 화려한 인공폭포.

미노오 폭포 쪽 단풍 구경도 좋지만

너무 멀고 산행에 어려움이 있다면

이 곳 츠루미료쿠치공원의 선택은 나쁘지 않을 것이다.


어디 그 뿐일까?

일본 오사카 여행에서 온천을 빼놓으면

섭섭한 법 아니겠는가?



이렇게 츠루미료쿠치역 바로 앞에는

츠루미료쿠치 유모토 스이슌이라는 온천이 존재한다.

미즈하루로 불러도 좋겠는데 

일반적으로 츠루미료쿠치 온센이라고 많이 부르는 듯 하다.

오사카 시내로 복귀 직전에 

미리 여독도 풀고 피로도 해소하기 딱 좋은 온천이다. 





이렇게 노천탕도 존재하는 온천.

가을 바람 살랑살랑 부는 시원한 바람을

맞아가면서 지하 1300m에서 끌어올린

온천에 내 몸을 맡기면서

피로를 푸는 그 느낌.


온천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공원과 같이 연계해서

다녀와도 나쁘지 않을까 라는 

생각을 가져 본다.





가는 방법 : 신사이바시역에서 나카호리츠루미료쿠치선을 타고 

약 15분 소요.

http://suisyun.jp/tsurumi/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오사카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