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제아무리 스마트폰이 나왔고 모든 기능이

통합되어서 내 손안의 만능기기라고 하지만

단독으로 된 기기의 막강함은 오히려 

단순한 사용감과 더불어서 특정 기능에 대한

특화성이라는 점이 제일 클 것이다.


필자가 오늘 직접 돈주고 산 이 제품은

단순히 다른 이유가 없었다.


오로지 FM라디오의 너무도 편안하고

단순한 조작성 때문이었기 때문이다.



IT관련 주변기기만 전문으로 제조해서

판매하는 ABKO에서 나온 레트로 클래식 스피커

BCX100의 구매 후기 및 리뷰이다.


사실 이 제품은 라디오가 주 목적은 아닌

블루투스 스피커가 주 목적일 것이다.


하지만 필자가 구매한 목적은 그게 아닌

라디오가 목적이었다.







대략적인 사양 스펙은 뒤에 보면 있지만

뭐 솔직히 얼마 안되는 가격대의 제품에

라디오 기능까지 있다면 큰 기대는 안해도 좋다.


특이하게도 좀 크지만 배터리 충전 방식으로

작동되는 제품이었으며, 디자인은

인테리어 제품으로도 어울리는 

레트로 타입이다.


디지털 + 레트로라고 해야할까...



내부 패키지 디자인은 무식하리만큼

크면서도 나름 같잖은 감성이 묻어나게끔

일반적 방식의 패키지가 아닌

조금은 색다른 방식으로 패키징이 되어 있었다.

그리고 정말 쬐끄마하디 쬐끄마한 설명서.



그리고 안에 들어있던 본체 BCX100 스피커

그리고 AUX잭과 충전케이블

이게 전부이다.


정말 심플하다.

근데 요즘에는 이런 구성이

대세이다 보니까 뭐 딱히..


그리고 너무 많은 구성품은

오히려 정신만 사납게 만들고

버리는 것만 많기 때문에

별로 반갑지도 않다.

충전기는 전원 충전기는 별도 제공되지 않기에

쓰고 남은 스마트폰 충전기를 이용하거나

근처 다이소 및 만물상 같은데에서 

충전기를 하나 사와서 쓰면 된다.


물론 전압도 잘 생각해서 사야 하는건 당연지사.

그리고 설명서... 기본적인 내용은 다 있어서

크게 볼 필요는 없을 듯 하다.







드디어 꺼내본 본품 레트로 스피커 라디오의 모습

하단에 크게 있는 스피커와

두개의 조그셔틀과 심플한 버튼 네개 및 LED타입의

숫자 안내 7세그먼트가 전부.


이런 타입은 오히려 스마트폰을 만질 줄 모르고

심플한 조작을 좋아하는 중년층들이 좋아할 것이다.


그렇다. 사실 내가 쓸려고 산건 아니고

부모님이 FM라디오를 워낙 좋아해서

그 이유로 구매한 것이 제일 크다.



조그셔틀의 역할은 다른거 없다.

좌측이 FM 주파수 맞추는 용도.

우측이 볼륨조절 용도이다.


그리고 각 버튼은 모드 넘기기 혹은

음익 재생 혹은 다음곡, 이전곡, 일시정지 기능의

심플한 버튼 구성이다.


다른 버튼은 일체 없다는 점이 굉장히 크다.




이제 앞면을 봤으니 이번에는

등짝...등짝을 보....이게 아닌데..

후면부의 모습을 보도록 하자.


배터리 방식이라고 했지 개인적으로 배터리를

마련해서 끼고 빼고 하는 방식이 아닌

리튬 배터리가 안에 있어서 그대로 사용하는 방식이다.




USB와 마이크로SD카드에 음악이 들어있다면

음악을 넣어서 재생해도 되는 타입이다.


이 덕분에 CD나 카세트는 정말 확 죽어버린지 오래다.


그리고 위로는 안테나가 위치해 있다.


참으로 심플하기 그지없다.


그러고 보니까 이 USB하고 SD카드는

흡사 효도라디오에서 써먹는 SD카드나

USB를 꽂아주면 어르신들이 굉장히 좋아할 듯 하다.


....설마 노린건가...??








그렇게 개인적으로 남아도는 충전기를

꺼내서 제공된 케이블에 연결을 했다.


충전기를 굳이 구매하지 않아도 될 정도로

요즘에는 충전기가 다들 하나씩은 있다보니까

큰 문제는 없을 것이다.


없으면 다이소나 휴대폰 매장 가서 사도

큰 문제가 없을 정도니까 말이다.



우측의 조그셔틀을 우측으로 한칸 돌리면

전원이 켜질 것이다.

어느정도 충전을 해두고 전원을 킨다면 더욱 좋을듯.

다른거 없이 HI라고 화면에 뜰 것이다.


그럼 첫번째는 블루투스 모드라고 한다.

그 다음이 시계모드. 마지막이 FM 모드라고 하는데

M버튼만 누르면 모드 변경이 가능하고

음성으로 안내가 되기 때문에

중년층이나 어르신들도 사용하기 좋을 듯 하다.



그렇다. 필자가 선택한 이 스피커의 목적이 바로 이거다.

조그셔틀로 자유자재로 채널을 움직일 수 있지만

미세한 조정은 어려운 아날로그 타입은 FM라디오 방송을

놓치기 쉬운 경우가 부지기수이다.


근데 이 ABKO BCX100은 조그셔틀 방식인데도

불구하고 디지털 방식이라 미세하게 0.1MHZ 단위로

움직여도 전혀 문제가 없다는 점이다.

아날로그 조그셔틀은 조금만 오래 쓰면 헐거워져서

0.1 단위 움직이기 힘든데 이 디지털 방식은

0.1 단위도 눈으로 보이고 정확하다는 점이다.


또한 볼륨도 본인이 몇단계까지 올렸는지 눈으로 

확인도 가능하기 때문이기도 하다.



이렇게 블루투스 모드도 변경 가능하고

모든 모드에서는 대기모드가 시계모드이다.

그러다가 볼륨이나 채널 등 버튼이나 조그셔틀을

만지게 된다면 다시 전환 화면으로

움직이기 때문에 큰 문제가 없다.

정말 간단하고 직관적인 방식이라

BCX100은 개인적으로 블루투스 스피커 기능이 아닌

FM 라디오 기능으로 아주 좋다고 생각을 한다.


물론 더 좋은것도 많겠지만 

아날로그 방식의 조그셔틀 + 

디지털타입의 표기방식 + 

0.1 단위로 채널 조정가능


이 조건 다 갖춘게 ABKO의 

BCX100이었기 때문이다.


아...물론 블루투스 스피커의 기능은

그냥 기본에 충실한 수준이며,

엄청 좋은 수준의 음질은 아니니

겸사겸사 목적이라고 생각하는게 좋을 듯 하다.


특정 회사 홍보 목적이 아닌

필자가 필요로 해서 직접 사서

개봉해서 사용한 후기이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