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조금 더위가 물러가는

장마가 많이 들던 시점에 시간이 없어서

잠시 다녀온 부산의 맛집 이야기이다.

 

요즘은 전국화가 되어서 서울에서도

왠만한 음식을 맛볼 수 있지만

부산에 가서 맛을 봐야 하는 음식들이

몇가지가 있다.

 

그 중에는 밀면이 그런 메뉴중 하나인데

오늘은 밀면 이야기이다. 

 

 

부산 교대역에서 가까운 거리에

위치한 국제밀면이라는 곳의 이야기이다.

다른 부산의 밀면 프렌차이즈들과는

달리 꽤나 유명세를 떨친 맛집으로

홍보가 되어있는거 같아서 꼭 한번

가봐야겠다고 해서 다녀온 곳이다. 

 

 

필자가 방문한 시각은 11시 조금 넘은 시간.

보다시피 사람들이 없어 보이지만

그 내용도 잠시... 10분 정도 지나니까

점심시간이 임박해서 그런지

그 빈 테이블들은 꽉 찼다.

 

꽤나 유명한 곳이 맞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앉자마자 나온 온육수...

우선 한잔 받아놓고 사진을 찍어본다.

더운날의 온육수라...뭔가 이상하지 않겠냐만은

그래도 있어야 맛있지 않을까?

 

필자의 주문은 물밀면으로 주문을 했다.

다들 후기에 보니까 이 곳 국제밀면에서는

물밀면이 국룰인듯 했다.

그리고 언제나 그렇듯이 오이는 빼고 주문!

 

 

예전의 블로그 및 방문후기를

보고 메뉴판을 찍었는데

메뉴판에 만두가 안보인다.

 

이렇게 장사가 잘되는 곳은 메뉴 하나 없애서

회전율을 높이는 경우가 많은데

딱 봐도 장사가 잘되고 회전율이 높다는

의미라고 볼 수 있다.

 

우선 온육수를 한잔 호로록....

아...이거 진짜 맛있다...

조미료 맛이 살짝 나는 느낌은 있지만

굉장히 진득한 고기육수의 느낌이 들었다.

굉장히 고소하고 입맛을 돋구는 맛.

 

 

그리고 나온 물밀면 되시겠다.

오이를 빼니까 허전해보이는건

어쩔수 없지만 필자는 오이를 못먹기에..

근데 그래도 안은 착실하게 꽉 채워져 있다. 

 

 

우선 차가운 육수를 호로록 한 다음에

면을 쒜낏쒜낏...

아.... 이제까지 먹어본 밀면중에서는 최고다!

육수가 뭔가 감칠맛이 폭발한다.

섞지 않고 먹고 섞고나서 마셔보니

이건 보통의 밀면 육수와는 차원이 다르다.

굉장히 고소하고 감칠맛도 나는데

살얼음까지 동동띄우고 굉장하다..

 

그리고 안에는 수육 찢은 고명들이 나온다.

이거....보통이 아닌데?

쫄면과는 또 다른 느낌...그리고 시원한 육수...

면의 질감도 좋고 육수와 매콤한 다대기의 느낌이

완벽한 조화를 이뤄서 그런지 모르겠지만

굉장히 맛있었다. 

 

 

이렇게 또 한번 피니쉬샷...

...을 찍었지만 온육수가 또 땡겨서

조금 더 먹고 다시 한번 피니쉬....

 

참고로 필자는 보통의 양으로 주문을 하였다.

보통 양으로도 꽤나 많은 양...

곱배기 시켰다면 정말 큰일날 뻔한 양이었다.

 

아... 이정도면 양도 딱 좋고

맛도 딱 좋다.

일단 왜 물밀면을 먹으라고 했는지

알게 된 대목이었으며, 여기 안왔으면

후회했을 법한 최고의 맛이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