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당역 백종원'에 해당되는 글 1건

백종원의 파워는 정말 가히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정말

필자가 알고 있는 쉐프 혹은 요리인 출신의

방송인 중에서는 단연 탑이라고 할 수 있을듯 하다.


그와 똑같은 사람이 바로 이연복.

이미 필자의 생각에는

백종원과 이연복 만큼은 이미 금단의 영역으로

자리매김한 수준으로 그들이 하는 방송의

파급력은 굉장하다고 생각이 든다는 점은

확실하다.


오늘은 그런 요리연구가이자 방송인으로

유명한 백종원 브랜드인 백스비어 사당점

또 한번 다녀온 이야기.



나름대로 유동인구가 꽤나 있었던 사당역

맛집들이 가득가득 모여있는 번화가 쪽에

위치해 있었던 거리에 있었던 백스비어


그의 브랜드 중 하나인 돌배기집도 같이

있었다는 걸 알 수 있었다. 


언제나 먹었던 것으로 먹을려는 생각을

갖고 갔더니만...



....!!!!!???

으아니...챠!?


파스타샐러드는 어딜로 간겨?

그리고 함박스테이크어딜로 팔아먹은겨?

아니..통오징어 튀김은 또 어딜로 팔아먹은겨?


이거 갑자기 당황스러워진다..

골목식당에서 보여줬던 백종원 스타일의

메뉴 맘대로 바꾸지 말아라..


평소에 제공했던 서비스를 꾸준히 제공하고

변하지 말라고 했는데.....


.....대체 왜....어째서........







갑자기 실망감이 확 밀려온다...

어찌됐건 브랜드이니 만큼 다른 매장들도

똑같이 변했으리라는 생각을 하는데

갑자기 이렇게 메뉴가 확 줄어드니 정신이

확...나가버렸다. 술이야 뭐 그렇다 치자 쳐도...



그리고 갑자기 당황스러운 기본 안주 메뉴...

정성스럽게 튀겨져서 나오던 팝콘은 온데간데 없고

마카로니 과자로 바뀌어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허...만약 여기가 골목식당 솔루션 대상 매장이었다면

백종원은 분명 이랬을 것이다.


"아니... 이게 뭐에유~~!!!"

"왜 지난번 보다 더 못하냐고요.."

"누가 이렇게 하랬어유?"


그래도 조보아씨나 정인선씨를

부를 정도는 아니니 망정일까.



그래도 분명한 점은 백종원이라는 브랜드

파급력이 굉장했던 것일까...


안주가 줄어 들었어도 손님들은 굉장히 많다.

결국 백종원이라는 브랜드

그러한 매장의 퀄리티가 낮아져도

기본 이상의 현상유지가 가능하다는 의미

되는 듯 하다.


일반 자영업자였다면 상상도 못했겠지...?



컵도 특색없는 주류업체 납품용 컵으로

바뀌어 있었다. 


뭐 이건 그럴 수 있다.

사실 지난번의 길쭉한 컵보다는 

이 컵이 심리적으로 맥주 양이 많아

보이게끔 만들어 주는 효과는 크기 때문에.


하지만 그것도 거기까지 이다.



우리가 주문한 반건오징어

순살치킨 + 감자튀김


가격대 만큼의 딱 그 정도로만

제공되는 수준의 딱 그 퀄리티의 안주.


솔직히 이 전의 안주도 가격대에 

딱 맞는 수준의 안주였던 점은

똑같다.


다만 그래도 기존의 메뉴를

기억하고 먹었던 가락이 있는데

그 메뉴를 생각하고 들어갔는데

나름대로의 여기서만 맛볼 수 있었던

시그니쳐 메뉴가 없다고 하니

실망을 금할 수 없었다.







그래도 배부른 사람들에게 간단히 마시고 간단히

빠지기 좋은 수준의 스몰비어임에는 틀림없다.


하지만 예전의 백스비어도 

그런 스몰비어의 특징은 똑같았는데

어디가서나 만날 수 있었던 뻔한 안주에

뻔한 레파토리에 조금은 실망감이 밀려온다.



그래도 맥주는 잘도 들어간다만...

나름 사당에서 모였을때 이것 저것 

따지기 싫을때의 좋은 장소였건만 특색마저

줄어들고 특색있는 안주마저 없어진

조금은 김빠진 사이다 같았던 사당역 백스비어의 

후기라고 해야할까 모르겠다.


사당역 번화가에는 맛집 전쟁이라고

할 정도로 많은 곳이 있는데 이제는

조금 다른 곳으로 눈을 돌려봐야 할 듯 하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서초구 방배동 446-9 지하1층 | 백스비어 사당역본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