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과 문경사이에 위치한 월악산자락 아래애 위치한 미륵마을. 그 곳에는 미륵리사지 일명 미륵대원지라는 사찰 문화재가 존재하는 곳이다. 불교신자들은 꼭 한번씩 들러봐야 한다고 할 정도로 웅장하고 특이한 느낌의 불상이 존재하기도 하는 곳이다. 수안보 온천마을에서도 차로 10~15분이면 이동이 가능한 구간이기에 멀지도 않고 무난한 곳이다.



미륵마을이라고 딱! 하니 자리잡은 간판. 그 곳을 약 1분 정도 차로 달리고 나면 보이는 미륵세계사 라는 절이 보이기 시작한다. 이곳부터 바로 월악산 등산코스가 될 수도 있으며, 미륵리사지로 갈 수 있는 길이 되기도 한다.



조계종에 소속되어 있는 미륵세계사. 입구에도 써있다. 다만 차를 가지고 들어가는 것은 절대적으로 불가능하다. 절은 당연히 저 안에 들어가야 있으며, 신도들 및 스님들이 거주하는 별당을 제외하고 모든 곳이 다 문화재이다.



충주 미륵대원지라고 써있는 안내도를 보면 굉장히 넓은 것 처럼 보이지만 결국 핵심만 보고 움직인다고 하면 약 10~20분 정도면 충분하다. 경치도 만끽하고 문화재를 보면서 기도도 하고 경건한 마음으로 구경하면 좋을 듯 싶다.



대웅전과 별당이 이렇게 문화재쪽 한켠에 자리잡고 있다. 



수행을 하는 공간이기도 하며 문화재이기 전에 수행을 하는 사찰이기 때문에 가급적 정숙을 하면서 다녀 달라는 주의사항도 같이 기재되어 있다. 당연히 조용히 하고 있어야지. 차이나도 아니고 말이지.



거북이모양의 석조상. 실제로 이 거북이상이 여기에서도 의문이 들 정도로 라고 하는 문화재라고 한다. 어떻게 저 자리에 저 큰 거북이가 배치된 것인지라고 할 정도니 말이다.



석탑을 뒤로 우리가 원래 봐야 할 미륵리사지 불상탑이 있어야 할 곳에는 이렇게 바리게이트가 설치되어 있다. 참 안타깝게도 우리가 간 날이 문화재청에서 보수공사 및 복원 공사를 하고 있는 시점이었기에 지금은 사진으로만 볼 수밖에 없게 막아놓은 상태이다. 그렇다고 내부를 아주 못보는 것은 아니다.



이렇게 신도들이 기도하는 공간도 있으며, 많은 불자분들이 기도를 하고 간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있다. 여기도 석가탄신일에는 사람이 많겠지?



불상을 뒤로 하고 입구까지 넓게 찍어본 모습. 짧지만 길게 뻗은 미륵리사지 사찰의 모습이 전체적으로 보인다. 다른 절과는 달리 화려하지는 않지만 고즈넉하고 푸르른 느낌마저 감돈다.



복원공사중인 미륵대원지 불상의 모습. 아쉽지만 공사는 2018년 12월 말까지 진행된다고 하며, 앞으로도 약 1년 반이 더 남은 상태인듯 싶다. 다음번에 언제 올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그때를 기약하며 나중을 위해 키핑해두는 마음으로 미륵리사지의 구경은 끝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북 충주시 수안보면 미륵리 56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