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해보면 참 일본 라멘도 다양한 종류가 존재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돈꼬츠 라멘부터 시작해서 미소라멘에 간장라멘. 그리고 최근 센세이션을 불러 일으킨 츠케멘까지. 이렇게 라멘의 종류는 계속 진화하고 발전하고 자부심을 가져가며 만들어지는 일본 라멘. 


실제로 라멘만을 전문으로 투어를 하는 방송뿐만 아니라 만화까지 있을 정도니 일본의 라멘은 정말 대단하다고 할 수 있다.


오늘은 우리가 생각하는 맛있는 라멘이기 보다는 박력있고 무식하게 나오는 유명한 맛집으로 알려진 일본 도쿄 신주쿠 가부키쵸에 위치한 라멘 지로의 방문기이다.

 


어떠한 방송 방영정보도 없다. 그리고 줄서있는 저 모습. 하지만 남자들이 거의 다수인 모습. 그리고 간판도 단순하게 노랗게 생겼으며, 어떠한 맛집이라는 정보도 없이 라멘 지로 라고 무뚝뚝하게 써있는 라멘집의 간판.



줄을 서 있다가 저 곳의 자판기에서 돈을 내고 표를 사면 된다. 이도 저도 모른다 싶으면 그냥 쉽게 普通 이라고 써있는 라멘을 누르면 된다. 혹은 ラーメン 저 곳에서 그냥 돈 넣고 바로 표를 뽑아서 줄을 서서 자리가 나는곳에 들어가는 타입이다.



내가 시킨 보통 사이즈의 기본 지로라멘. 14년 당시의 찍은 사진이지만 이 것을 지금 올리는 이유는 현재도 존재하고 있으며 건재하고 있는 라멘집이기에 혹시라도 주머니에 돈이 없고 배고픈데 양을 많이많이 해서 먹고 싶은 사람이라면 꼭 추천을 해주는 곳이다. 



자리를 안내받고 앉은 좌석. 오로지 카운터석만 존재하며, 기본적인 조미료만 있으며, 물은 셀프. 먹고난 자리도 본인이 치우고 나가야 한다. 


단, 여기의 장점은 토핑 및 농도를 조절할 수 있다. 조절할 수 있는 항목은 야채, 마늘, 기름기, 매운수준. 이 정도를 조절할 수 있는데 다른 것은 모르겠고 오로지 야채는 많게 적게를 조절하도록 한다. 


하지만 당신이 진정한 식신이 아니라면 나는 오로지 모든 토핑 항목을 보통으로 하길 바란다. 그 이유는? 



바로 요 모습의 라멘이 나오기 때문이다. 모두 보통의 수준으로 해달라고 요구한 것이 이쪽의 것. 양의 가늠이 안된다면, 숟가락과 젓가락을 기준으로 보면 알 수 있다. 일단 숙주가 굉장히 가득가득 들어가 있는 타입이며, 고기도 두껍다. 또한 국물은 얼마나 진한지. 


실제 일본 도쿄 내에서도 챌린지 방식으로 이 라멘에 도전하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고, 유튜브에도 나오는 것으로 알고 있다.



어느정도 숙주를 먹고 난 직후의 면은 이쪽의 모습. 면도 굉장히 두껍다. 꼭 짜장면 국수수준의 두께? 일반적인 라멘집에서는 경험하기 힘든 박력있는 라멘이다. 


맛이 엄청 좋은 라멘집은 아니다. 하지만 특이한 맛집으로써의 도전정신은 생길만한 곳이다. 가격도 도쿄기준으로 해도 굉장히 저렴하며, 양도 많고, 박력있다는 이야기 나올만한 곳이다.


나중에 도쿄 자유여행 혹은 신주쿠에 갈 일이 생긴다면 꼭 한번 방문해 보는 것도 좋을 거 같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도쿄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