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끔 학생 시절이나 돈은 없고

뭔가 다같이 친구들이랑 모여서

한가득 환장할 정도로 먹고 싶다고 하면

자주 가던 곳들이 의외로 많았다.


특히 캔모아, 아이스베리

그리고 고기뷔페..

하지만 물가 상승 및 경제적 상황은

점점 더 나빠지고 원재료값 뿐만 아니라

임대료 급상승의 여파로 박리다매식의

가성비를 따지던 곳들은 

속속들이 문을 닫는 요즘의 시대.


그래도 가끔 보이는 가성비 식당들을 보면

아직까지는 생존할 방안은 있나보다..



쌍문역 인근에 위치했던

돼지고기 무한리필 맛집

고기굼터 무한리필의 간판을 가진

고기집 전문점에 방문한 이야기이다.


역시 요즘같은 시대에 다들 돈도 없고

먹고살기 바뻐서 그런지 이런 식당들은

여전히 문전성시를 이룬다.


하지만 제 아무리 무한리필이라고 한들

맛이 없으면 끝이 아닌가..



1인 단위로 무한리필 가격이 기재되어 있었다.

그리고 저렴했던 생맥주와 청하.

곁가지 식사류들도 저렴해보였다.


돼지고기류를 위주로 몇가지만

무한리필이 가능했기에 종류는 적어도

오히려 적당히 먹고 적당히 물러나기 딱 좋은 수준


다만 좀 아쉬웠던 점은 역시 규모가 생각보다 좁아

조금은 아쉬웠었다.


그리고 점원들이 꽤나 많지만 거의 다

외국인 유학생같아 보였는데

일부 주문에 누락 혹은 과다가 우려됐다.



기본적으로 돼지갈비와 닭갈비

그리고 항정살과 삼겹살, 소세지, 목살이 나오지만

같이 술집 대신 한잔하러 온 친구녀석은

돼지갈비와 항정살이 좋다고 난리다.


그리고 식판에 내어주는 반찬.

다 먹은 후의 반찬류는 셀프로 가져오는 방식이고

고기류는 점원에게 요청하는 방식.





한쪽으로 항정살을 굽고 한쪽으로 돼지갈비.

그리고 닭갈비.

단백질 동물성 음식이 구웠을때 맛없을리 없고

물론 질이 떨어지면 안좋지만

눈으로 보기에는 질이 좋아보였다.


요즘같은 아프리카 돼지열병 파동이

조금은 위기라서 돼지고기 값이 금값 임박

수준으로 오르겠지만

이러한 가격대에 이러한 수준의 돼지고기

음.. 의외로 나쁘지 않은 수준이다.


갑자기 어릴적의 고기뷔페를 다녔던

학생 시절이 생각이 난다.


서로 많이 먹겠다고 호기를 부려보지만

결국 피멍만 들어가는 게임이었기 때문에..

이상하게 뷔페만 오면

많이 먹기 힘들단 말이지..



한입샷을 하고 한잔.

닭갈비도 한점

돼지갈비도 한점.

그리고 항정살도.


오호... 이거 가격대비 질이 나쁘지 않은데?

요즘 유행하는 돼지갈비 무한리필보다

훨씬 나을법한 수준의 퀄리티이다.

물론 많이 먹기에는 기름져서 물리지만

이정도면 뭐 훌륭하게 소주 한잔 맥주 한잔

걸치기 좋은 수준의 고기였다.





그리고 또 그냥 넘기면 아쉽다고

냉면 한사바리 시켜먹자고 해서

시켜본 물냉면.


가격을 생각해보면 당연히 공장표 시판용

냉면이 나오리라는 예상을 했다.

그래도 이정도면 고기 먹고나서 후식 식사로

나쁘지는 않지.


가격도 나쁘지 않았지만

가격 대비 고기의 품질은 매우 좋았다.

종류도 많지는 않지만 나름 잘 먹는 부위

위주로 골고루 잘 나왔고 말이다.


다만, 공간이 다소 협소하고 

종업원들이 대다수 외국인인 관계로

커뮤니케이션에 조금 애로사항이 꽃필 수 있으니

이 점은 감안하도록 하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도봉구 쌍문동 88-115 | 무한리필고기굼터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