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꽤 오래전에 일본 여행으로 도쿄를 점찍은 사람들은 나리타 공항으로 들어가는 사람들이 다수 있을 것이라 생각이 든다. 그렇기에 올렸던 http://m-nes.tistory.com/63 의 포스트에서 나리타 공항에서 도쿄 시내까지 이동하는 방법을 올렸는데 오늘은 실제로 이동 하는 동선을 좀 알려주려고 한다.

중요한 내용도 몇 가지 있다.



우리는 나리타 공항에서 나오게 되면 버스, 택시, 전철이냐에 따라 이동을 따로 하게 되는데 입국장에 있는 전철 카운터는 무시하도록 하자. (개인적으로 엄청 불친절해서 あんた!!!ホンマ不親切や!라고 하고 나옴.) 지하로 내려오면 만날 수 있는 JR열차와 KEISEI 열차를 탈 수 있는 곳이 나온다. 



필자인 나 미네스는 케이세이. 영어로는 KEISEI. 한자로는 京成의 열차를 이용하려고 한다. 관련 카운터는 저런 모습을 가지고 있다. 그렇다. 우리가 탈 열차는 KEISEI 열차이다.



티켓의 구입은 이곳에서 하면 된다. SKYLINER은 나리타 공항에서 도쿄의 닛포리 역까지 한방에 무정차로 이동해주는 열차이다. 우리는 숙소가 신주쿠였기에 다른 고민도 필요없이 스카이라이너를 이용했다. 


다른거 없이 영어로 스카이라이너 원 피플 플리즈. 이러면 알아서 표를 준다. 



티켓을 예매하면 이렇게 티켓 한장과 지정석 좌석 번호가 기재 된다. 

참고로 KEISEI 스카이라이너 티켓을 카드로 구입할 때 JCB 브랜드의 카드를 이용하여 SKY LINER 티켓을 구매하면 자그마한 이벤트 대용으로 면세점 할인 쿠폰과 보조 가방이 지급된다. 

딱히 퀄리티가 좋지는 않지만 역시 JCB의 본진인 일본 다운 이벤트이다.



이렇게 KEISEI LINE 케이세이선이라고 써있는 곳으로 가면 된다. 그 곳에서 스카이 라이너를 승차하면 된다. 승차장 입구와 하차장 입구가 다르기에 잘못 들어가서 개망신 당하지 말고 들어가도록 하자.



바로 이렇게 생긴 곳으로 들어가서 들어가는 곳이 따로 되어 있으니까 헷갈리지 말도록 하자. 참고로 이 곳은 JR과 공동 승차구간인데 노선이 완전 다르니까 내가 타야할 곳 플랫폼의 번호를 확실히 확인하도록 하자.



이렇게 승차장 플랫폼으로 내려오면 이러한 모습을 볼 수 있다. 반대편에는 JR열차와 케이세이 계열의 열차들이 들어오고 나가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어차피 행선판과 안내 방송에는 한국어가 같이 아주 잘 나오다 보니까 여행하면서 어려울 일은 없을 듯 하다.



내가 승차할 곳인 5번 플랫폼. 스카이라이너의 열차는 대략 요런 느낌의 열차이다. 전두부의 열차 모습을 찍지 못해서 아쉽지만 순백색에 머리를 댈 수 있는 높은 시트로 되어 있는 열차이다.  



이런 식으로 시트 머리까지 높게 되어 있어서 피곤한 여행 직전의 몸을 좀 더 편안하게 해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다만 시트이 틸딩이 안되기에 내 입맛에 맞는 각도 조절이 전혀 안되는 의자 시트. 왜 이정도 가격에 그런 서비스가 없는지 이해가 안되는 대목.






한 낮에 도착해서 그런 것일까 의외로 승차하는 사람들의 수가 많지는 않았다. 



그래도 역시 도시락 문화가 발달된 일본 열차 답게 도시락 푸드 테이블은 달려있다. 하지만 소독은 제대로 안됐겠지? 저 당시는 저게 중요한게 아닌 핸드폰의 유심 말썽으로 인해서 내리는 그 순간까지 골치를 경험했던 시기였다. 



다행이도 핸드폰이 꺼지기 직전에 이렇게 콘센트가 있어서 돼지코만 있으면 핸드폰 충전이 가능했다. 핸드폰 충전을 임시방편으로 하면서 겨우겨우 닛포리 시내까지 들어온 케이세이 스카이 라이너의 이야기였다.


참고로 닛포리역에서 내리면 JR열차를 이용할 경우 무조건 다른 개찰구는 이용하지 말고 케이세이선 개찰구를 이용해서 먼저 바깥으로 나가는 것을 추천한다. 특히 당신이 일본어를 할 줄 모른다면 무조건 케이세이 개찰구를 이용하여 티켓을 반납한 후에 다른 열차의 티켓을 구매하도록 하자. 


개인적으로 KEISEI SKY LINER의 느낌은 빠르다. 편하다. 의자를 제외하고. 

하지만 너무 배차간격이 길다는 단점이 크다. 

시간이 금인 여행객에게 있어서 시간 맞추기는 다소 애매모호한 경향이 큰 열차이다. 


출입국 계획도 제대로 세우고 승차 할 수 있도록 하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도쿄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해외 어느지역을 가도 다들 첫 해외 여행지로는 수도 혹은 도시를 꼭 찝곤 하죠? 그 나라의 도시를 방문을 해봐야 그 나라만의 분위기와 습관 등을 알 수 있고 조금 더 모험을 하기위해 도시에서 미리 몸으로 배우고 행동으로 응용하는 여행이 되곤 하죠. 


특히 일본여행은 해외여행 초보자들 에게는 굉장히 우리나라의 식습관과 문화가 거의 근접하기에 미묘한 차이속의 공통적 요소가 여행의 흥미를 이끌기에 참 좋죠. 특히 도쿄는 일본의 수도인 만큼 다양하고 볼거리 먹거리가 풍부하기에 대한민국 국민들이 한번씩은 들러보게 되는 지역이 바로 도쿄이죠.


도쿄는 나리타 공항과 하네다 공항 두군데에서 정차를 하는데 대체적으로 나리타공항에 많이 진입하게 됩니다. 나리타공항에서 도쿄 시내로 들어갈 시에 비용과 시간이 많이 드는 만큼 미리미리 계획을 짜야 하는데 오늘은 저 미네스가 나리타공항에서 도쿄 시내까지 이동하는 방법과 비용을 모아서 알려드리겠습니다.



나리타공항에서 도쿄까지의 거리는 약 70km로 우리나라 기준으로 인천국제공항에서 청량리역까지 가는 거리와 거의 흡사합니다. 시간은 순수 이동 시간만으로 대략 1시간 30분 거리. 의외로 꽤 먼거리이기에 시내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까먹는 시간이 상당합니다. 그렇기에 나리타 국제공항으로 도착하는 여행객들은 도쿄시내로 들어오는 시간도 충분히 계산을 잘 하셔야 합니다.


각 회사별 전철수단별로 설명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1. JR 동일본에서 운영하는 나리타 익스프레스 (이하 N'EX)


나리타익스프레스는 나리타국제공항에서 도쿄역, 시나가와, 시부야, 신주쿠를 순서대로 거쳐가는 열차입니다. 이 열차의 장점은 넓고 편안한 좌석의 열차라는 점이 강점이랍니다. 또한, 요코하마로도 갈 수 있기에 도쿄가 아닌 요코하마로 가길 원하시는 분들께서도 이용을 곧잘 한답니다.


또한 JR노선의 열차로 환승을 해야하는 분들이라면 나리타익스프레스를 타고나서 하차한 직후 승차권을 추가로 발권할 필요 없이 내리실 곳에서 표를 내고 추가요금(일부 원거리의 경우만)만 지불하시고 나오시면 된답니다.


요금은 성인기준 편도 시부야, 신주쿠, 이케부쿠로 기준 3190엔. (2017년 8월 기준)


참고로 홈페이지 상에는 도쿄역까지 54분이 소요된다고 나와 있으나, 실상은 1시간이 더 걸립니다. 신주쿠까지는 약 1시간 20분. (열차지연이 빈번하기에 시간이 더 걸릴 수 있음)


2. 케이세이에서 운영하는 스카이 액세스 특급 , 스카이라이너


 우선 스카이 액세스 특급부터 안내해드리겠습니다. 주로 우에노, 닛포리, 긴자방향으로 가는 열차로 3개로 분할이 됩니다. 닛포리까지는 스카이 액세스 특급기준 약 45분정도 더 소요됩니다. (약 6정거장 추가 정차함.) 긴자의 경우는 히가시긴자를 기준으로 1시간정도 소요가 됩니다. 



스카이 액세스 특급 열차의 경우는 일반적으로 우리가 알고있는 전철과 똑같으며, 자유석 방식의 지하철과 똑같은 방식입니다. 좌석이 만석이 될 시에는 서서 오는것도 감안해야 하는 열차인 점을 아셔야 합니다. 또한 배차간격이 다른 열차에 비해 굉장히 길기 때문에 시간을 잘 맞추셔야 합니다.



이 열차가 바로 스카이라이너이며, 나리타공항에서 우에노, 닛포리까지 한방에 이동하는 열차입니다. 스카이라이너를 기준으로 한다면, 우에노까지 약 41분, 닛포리까지 약 38분 소요됩니다. 스카이라이너는 전 열차 지정석으로 운영되며, 고속 좌석제 열차입니다.


스카이라이너는 성인 기준 우에노, 닛포리 기준 2470엔.

스카이 액세스 특급은 우에노 닛포리 기준 1240엔, 히가시 긴자기준 1330엔 입니다. 


여기서 우리는 어떠한 열차를 타야 할지 고민이 생기게 됩니다. 열차의 종류는 세가지로 나뉘어지게 됩니다. 본인이 가야할 지역과 비용 등을 고려해서 선택을 하시게 될 겁니다.



위의 사진은 JR 나리타 익스프레스의 철로 구조 케이세이 스카이라이너 및 액세스 노선의 철로 구조입니다. JR열차가 케이세이 열차보다 느린 이유는 바로 이런 이유로 인해서 돌아가는 시간이 발생하기에 상대적으로 느릴 수 밖에 없는 구조가 됩니다.


그렇다고 무조건 케이세이를 타야한다? 그것은 절대 아닙니다. 나리타 공항에 도착한 당시의 시각도 고려를 하셔야 합니다. 시간표가 준비는 되어 있으나 출입국 심사 및 세관심사에서 사람이 많아서 지연이 발생되는 경우가 발생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본인이 도쿄에서 가고자 하는 지역 (특히 숙소의 위치)에 따라서 타야할 열차가 바뀌게 됩니다.


그럼 여기서 요약해 드리겠습니다.


1. 도쿄역의 경우는 나리타익스프레스가 상대적으로 더 유리합니다. 환승의 시간을 고려했을 시 스카이액세스나 라이너는 도쿄의 상단부에서 하차를 하게 됩니다.


2. 우에노, 닛포리, 이케부쿠로, 신주쿠는 스카이라이너나 스카이액세스가 상대적으로 더 유리합니다. 나리타 익스프레스는 도쿄역을 거쳐서 시부야 신주쿠로 올라가는 방식이기에 상대적으로 돌아가는 노선입니다. 다만 먼저 오는 열차를 타시는 것이 시간 절약에 도움이 됩니다. 


3.  스카이액세스의 우에노, 닛포리 구간 열차는 상대적으로 적습니다. 무조건 적인 비용아끼기가 아닌 시간이 촉박한 분들은 스카이라이너나 나리타 익스프레스가 스카이액세스 대기시간보다 더 빠를 수 있습니다.


4. 아사쿠사나 긴자로 가시는 분들은 이러나 저러나 스카이액세스가 더 빠릅니다. 스카이라이너는 닛포리나 우에노에서 하차하기에 환승시간이 필요로 하며, 나리타 익스프레스는 도쿄역에서 환승을 타회사의 열차로 환승을 하시기에 시간이 더 걸립니다.


이 사항은 개인적인 생각이 포함되어 있으며, 절대 정답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도쿄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 2 2 2017.08.19 2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너무 비싸요 ㅠ 요즘은 버스 타고 다닙니다

  • 준창아빠 2017.10.26 15: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년에 가족들끼리 도쿄 자유여행을 갈려고합니다 숙소가 히바시쪽이라 스카이액세스를 이용할려고하는데 나리타에서 신바시까지가는데 환승이필요한가요?그리고 jr패스티켓으로 한방에갈수있는지 아님 스카이액세스티켓따로 시내 지하철티켓따로 사야되는지도 궁금합니다

    • Sweety & Cool 미네스! 2017.10.26 16: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스카이액세스를 이용하신다면 도쿄메트로를 이용하셔서 환승하신 후에 신바시역까지 진입이 가능합니다.

      JR계열 열차를 이용하신다면 NEX를 타셔야 하고요. NEX를 이용하시면 추가패스를 구매할 필요없이 바로 이동이 가능하십니다. 다만 시간이 더 오래걸리고요.

      스카이액세스는 JR대비 시간이 감축되나 어찌됐건 도쿄메트로와 회사가 다르기에 따로 승차권을 구입하셔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