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018년 3월 경에 다녀온 일본 도쿄에서 개인적으로 필요한 일이 있어서 세븐일레븐에 있는 키오스크를 이용하여 사진을 인쇄해야 할 일이 있었다. 


이번 일본 방문은 출장의 목적도 있었으나 그 동안 고생한 나를 위해서 주는 자유여행의 선물이며, 마침 3월은 도쿄의 비행기 값이 너무 저렴했기에 다녀온 것도 있다.


출장의 목적으로 필요했던 사진이었기에 이번 기회에 급하게 숙소인 신주쿠 근처에 위치한 세븐일레븐 몇군데를 돌아다녀서 찾아낸 키오스크에서 사진을 인쇄 출력한 이야기이다.



세이부 신주쿠역돈키호테 사이에 위치세븐일레븐이다. 일본도 예전보다 장사가 안되고 폐업하는 곳이 많은지 훼미리마트로 보였던 몇군데가 임대문의 딱지를 붙여놓은 모습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었다.


어찌됐건 세븐일레븐에서 인쇄를 할 수 있으나 일부 자그마한 편의점에서는 안될 수 있으니 세븐일레븐 내를 잘 뒤져보도록 하자.



이 장비가 바로 우리가 사진 혹은 문서를 복사 , 인쇄, 출력, 인화 현상하기 위해서 사용해야 할 키오스크 장비이다. 일본어가 불가능하다면 내가 하라는 대로만 따라하면 된다.



좌측의 쪽이 바로 우리가 흔히 이용하게 될 부분이다. 출력 복사를 하던 인쇄 사진 인화를 하던 똑같다.

위에서 아래로 복사, 프린트, 스캔, 팩스 요 순서대로이다.

우측의 부분티켓 및 프리페이드 서비스 및 행정서비스, 보험, 교육 등 우리하고는 관련 없는 항목들이다.

아, 전혀 일본어로 불가능할 거 같다고 싶으면 영어 부분이 있으니까 영어를 눌러준다.


내가 사용할 부분은 프린트 부분이다. 두번째 버튼 터치.



터치를 하면 본인이 사용할 저장 매체를 선택하는 부분이 있다. 다양한 매체의 사용이 가능하나 보통은 USB 메모리를 많이 사용할 것이다. USB 모양의 그림을 터치한다.



터치를 한 후에는 모니터 상단에 위치한 커넥터 부분이 열리게 된다. 그림에 나온대로 USB를 꽂은 후에 터치하라는 부분을 누르면 된다. 일본어를 몰라도 전혀 문제가 안된다. 정말 친절하게 설명이 되어 있다.



꽂아 놓고 나면 썸네일로 사진을 볼 수 있는 부분이 나오는데 이 곳에서 사진을 선택하면 된다. 로딩되는데 다소 시간이 걸릴 수 있다. 잠시 기다리도록 하자.



썸네일 부분에 내가 인쇄를 원하는 파일이 나오면 하나씩 터치를 하도록 하자. 사진의 매수도 조정이 가능하나 나는 딱 두장이면 충분하기에 파일 선택 후 우측의 하단 파란색 버튼을 누른다.



그리고 인쇄를 하려면 당연히 돈을 내야 한다. 돈은 하단에 돈을 넣는 부분이 있다. 지폐가 대응 가능한지 여부는 확인 못했으나 일단 동전이 있었기에 동전을 넣어서 해결을 하였다. 잔돈은 맨 아래 하단에 나온다.



바로 이렇게 동전을 넣는 부분이 있다. 돈을 넣고 기다리면 인쇄가 시작된다. 바로 요렇게 돈을 넣는 부분이 있으며, 돈을 넣는 부분 바로 위에는 사진이 나오는 부분이다.



드디어 인쇄가 되어 완료가 되면 사진이 인쇄됐다고 나온다. 더 인쇄해야할 부분이 있다면 우측 하단의 검은색 버튼을 누르도록 하며, 그만해야 한다면 USB를 뽑기 전우측 하단의 파란색 버튼을 터치하도록 한다.



메모리가 안전하게 제거 될 때까지 기다리도록 한다. 바로 빼는 순간 내 USB가 망가질 수 있기 때문에 가만히 기다리면서 USB를 빼도 된다는 신호가 나올때까지 기다렸다가 빼도록 한다.



사진이 이렇게 인쇄되어 나온다. 뚜껑을 열면 확인할 수 있다. 작지만 필요할 때 사용할 사진이 나와서 참 다행이었다. 사진 사이즈의 선택은 불가능한 듯 했다.



정말 기특한 녀석일세. 기특하게도 사진을 뽑아주다니. 필요할 때 또 써먹어 주겠다. 짜식아!



사진이 인쇄되고 영수증이 투출된다. 영수증에는 한 장당 30엔이라는 의미로 두장을 뽑고 나니까 60엔이라는 금액이 나왔다.


오히려 사진이나 복사 인쇄 등을 할때 한국에서 인화 출력 등 목적으로 사용할 때 보다 더 져럼한 듯 한 느낌이 들 때도 있다.


일본 내에 모든 세븐일레븐이 다 되는 것은 아니다. 키오스크 장비가 있는 곳에서 할 수 있다. 없다면 주변에 다른 세븐일레븐에 가도 된다. 다른 브랜드의 편의점에도 이러한 장비가 있을 법 하지만 확인이 안된 내용이기에 함부로 얘기하기는 어렵다.


물론 빅카메라 요도바시 카메라에서도 가능하지만 편의점에 비해서 지점이 더욱 없기 때문가까운 편의점을 이용하는 것이 시간과 돈을 아끼는 방법이다.


일단 세븐일레븐의 사진 문서 인쇄 키오스크 사용법은 이것으로 마치겠다. 필요할 때 이용하도록 하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도쿄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