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필자에게 있어서 샤브샤브는 

배채우는 식사라기 보다는

채소와 고기를 이용해서 조금 더 다이어트

식단처럼 접근하는 케이스인데

사실 육수같은 것들이 다이어트의 적이기에

조삼모사인건 알지만 그래도 덜 죄책감이 

든다고 생각해야 할까?

 

이 날 방문했던 곳은 

동대문역 현대시티아울렛 지하에

위치한 핫팟이라는

1인 샤브샤브 전문점이다.

 

백화점과 달리 아울렛의 특성일까

현대백화점 브랜드인데도

다소 친절함은 떨어지는 느낌이다.

불친절하다는 의미는 절대 아니다. 

 

동대문쪽이 생각보다 맛집의 

불모지이기에 이런 백화점 아울렛의

푸드코트는 선택의 어려움을 타파시켜준다. 

 

 

 

메뉴는 대략 이런식.

기본적으로 육수종류와 고기 종류에

따라서 가격이 달라지는 방식인데 

돼지고기냐 소고기인데 

사실 돼지고기로 먹어 보고 싶었으나 

이 날은 그냥 소고기로 선택을 하였다. 

 

 

육수와 채소와 고기가 세팅되며

소스류는 셀프이다.

 

샤브샤브를 먹게되면 저런 소스가

다이어트의 적이지만 그래도

가끔은 찍어야 하는게 소스니까

인간미 있게 담아본다. 

 

 

필자가 선택한 육수는 가쓰오 육수

사실 멸치육수는 자주 먹기에 

간만에 가쓰오로 우려내어 나온

육수에 샤브샤브를 먹어보고 싶었기에..

 

우선 서빙된 육수를 끓여본다.

 

 

적당히 데워지면 각종 채소를

가쓰오 육수에 툭! 던져준다.

청경채, 숙주, 버섯, 그리고 배추...

기본적인 샤브샤브에 어울리는 채소류..

 

그리고 군데군데 있는 가마보꼬계열의 어묵.

전부 투하를 시켜준뒤에

최대로 확~! 올려서 끓여준다. 

 

 

 

고기먹는 사진은 못찍었지만

그래도 인간미 있게 한입샷 한장이

남아 있었다.

 

어묵을 소스에 콕콕 찍어서 

한입샷을 찍어보지만

뭔가 어색한건 어쩔수 없네.. 

 

 

그렇게 채소와 고기를 같이 싸먹어 가면서

어느정도 먹고난 뒤에 고기 조금과 

채소를 조금 남겨둔 다음에

마무리로 국수사리도 살살 털어서 끓여먹고

끝내놓은 피니쉬샷.

 

소스를 다 먹어버려서 조금 민망하지만

그래도 가끔은 찍어줘야 인간미다.

 

가격도 비싸지 않고 양은 많지 않지만

딱 적절한 포만감을 느끼게 해주는 수준의 

식사로 마무리하였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집에서 가까운곳에

동대문 의류시장이 있고

가끔 동대문점 현대시티아울렛에

간혹 다니곤 한다.

 

근데 보통 이곳에 가면 주로 다니던

식당들이 있었는데 리뉴얼인지

뭔지 모르겠지만 대다수가 다 사라지고

없어져서 먹을만한 곳이 없었다.

 

그리고 어쩔수 없이 새로 생긴곳에 다녀왔는데..

 

 

민속식당? 이름이 단순하면서도

참 신기하네?

메뉴를 보니까 칼국수를 주로 하는 

칼국수나 쫄면 전문점 같아 보였다.

세트메뉴도 존재했는데 일단 자세히는 들어가서

보는것으로..

 

 

매장은 지하2층에 있는 푸드코트쪽에

자그마하게 있었으며,

무슨 매장이 빠지고 들어온건지는 모르겠다.

확실한건 일반 밥집 느낌..

 

 

메뉴는 주로 칼국수와 쫄면이 주류..

그리고 남대문시장컨셉이라고 하는데

그래서 그런지 세트메뉴에는 메인을 시키면

사이드로 맛보기식 메뉴가 나오는데

남대문 시장 컨셉 맞다.

칼국수를 시키면 쫄면과 보리밥 맛보기가 공짜.

쫄면을 시키면 칼국수와 보리밥 맛보기가 공짜...

가격은 당연히 남대문시장의 칼국수와 

비교하면 비싼축이지만 그래도 백화점 브랜드속에서

이정도의 가격으로 다양한 맛을 본다? 이건 괜찮네..

 

 

같이간 우리 가족이 시킨 쫄면세트.

강된장 보리밥 조금과 칼국수 조금.

그리고 김치가 제공되는 방식.

쫄면이 메인이기 때문에 쫄면이 당연히 양이 많다.

 

 

그리고 필자의 주문은 물쫄면세트.

칼국수와 강된장 보리밥이 맛보기로 나온다.

개인적으로 물쫄면이 어떤 느낌인지 궁금도 했고

국물이 땡겼기에 시원한 맛으로 고른거 같다.

역시 오이는 빼달라고 해서 주문함.

 

 

 

오이를 제외하고 고명은 수육과

콩나물. 그리고 무절이..

계란대신에 자그마한 메추리알 한개와

육수는 냉면스타일의 새콤달콤한 시원한 육수.

그리고 쫄면만의 양념장과 같이 들어가있다.

 

 

강된장과 칼국수 맛보기가 제공됐는데

역시 메인메뉴격인 아이들이라

맛있었다. 뭔가 허전하다 싶을때

같이 나온 메뉴들이라 그런지 더 좋은 느낌.

칼국수도 깔끔하고 국물도 시원하니 좋았다.

 

 

 

그렇게 물쫄면 한입샷.

일반 쫄면과 다르게 육수의 효과로

조금 더 깔끔하고 텁텁한 맛이 덜하다.

여름에 어울릴 음식인데 좀 쌀쌀할때는

다소 별로일수도 있으나 이정도면 뭐...

그리고 수육도 같이 먹어보니 괜찮았다.

수육 자체 메뉴도 별도로 팔고 있었기에

수육의 퀄리티 또한 꽤나 괜찮은 수준.

 

 

마지막으로 칼국수와 강된장도 한입샷.

솔직히 남대문과 비교해도 가격이 싼 축은 아니지만

백화점 브랜드...그리고 일반 시내에서

이정도 가격에 3가지 모두를 맛보고

충분히 배를 채울 수 있는 것이 쉬운일도 아닌데

이정도면 나름 백화점 브랜드를 생각해봐도 가성비는

좋다고 봐야 할 듯 하다.

 

어디서 새로 생긴 프렌차이즈인지는 모르겠지만

가격이 비싼 동네에 이정도 구성에 가격으로

승부를 한다면 꽤나 흥할거 같은 느낌이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