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수도하면 도쿄이다. 당연하게도 모두들 일본 여행으로 먼저 가고 싶어하는 도시 중 하나가 바로 도쿄인 경우가 많다.

하지만 그만큼 도쿄라는 곳은 일본의 대표적인 수도임과 도시에 처음 여행하는 사람들에게는 굉장히 난이도가 높은 지역임에는 분명하다.

하지만 그 높은 난이도를 잘 극복해 나가면 오히려 더 즐거울 수도 있을 것이다. 특히 자유여행으로 말이다.

어찌됐건 일본에서 대표적이라고 할 수 있는 장소가 거의 도쿄에 다 몰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물론 오사카나 교토도 대표적인 문화재가 전부 모여있으니까 많이들 찾아가지만 현대적인 느낌의 도쿄는 또 느낌이 다르다.



그런 도쿄에서 야구로는 정말 일본 최고의 야구장이라고 칭송받는 바로 이 도쿄돔 경기장.

분명 의문심을 가질 것이다.

아니 왜 야구도 안좋아하는 사람한테 일본 그것도 비싼 지역인 도쿄.

그것도 자유여행으로 왜 도쿄돔을 코스로 찍어주냐는 말이 나올 것이다.

백문이 불여일견이다. 일단 이 포스트를 보고 생각해보자고.

우선적으로 만날 수 있는 JRA 일본 경마장. 그리고 도쿄돔 호텔.



JR 츄오 소부선을 타고 스이도바시역에서 하차하면 만날 수 있는 도쿄돔 입구. 

도쿄돔이 안보인다고? 걱정 안해도 된다. 여기서부터 모든 도쿄돔의 엔터테인먼트가 시작된다.

우선적으로 도쿄돔은 요미우리 자이언츠의 홈구장으로 사용되고 있으며, 센트럴리그가 열리는 구장으로 활용되고 있다.

오직 야구뿐만 아니라 각종 콘서트도 열리곤 하는데 BTS 방탄소년단도 이 곳에서 공연을 성황리에 끝낸 이력이 있다.



이 곳 도쿄돔은 이렇게 메인이라고 할 수 있는 도쿄돔 외에도 각종 쇼핑센터 및 엔터테인먼트 시설이 즐비해 있다.

그래서 굳이 야구에 관심이 없는 사람들도 도쿄돔이라는 곳이 이런 곳이구나 라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역시 요미우리 자이언츠라는 전국구 인기팀의 연고지로 활용되는 센트럴 리그 도쿄돔 야구장의 위엄에 걸맞게 시설도 참 으리으리 하다.



도쿄돔 옆에 엔터테인먼트 시설이 모여있는 도쿄돔 시티가 있다.

이 도쿄돔 시티에는 이렇게 우주 박물관인 TENQ와 더불어서 직접 스포츠도 체험할 수 있는 스포도리도 마련되어 있다.

지난번에 다녀온 TENQ의 기획전은 세일러문이었다. 그래서 우연찮게 찍어서 올려본다.



기본적으로 우리가 흔히 놀이동산이나 번화가에서 볼 수 있는 실내 야구장.

하지만 우리나라에서 봐 왔던 실내 야구장과는 차원이 다르다. 

이 곳의 실내 야구장은 본인이 원하는 속도를 선택할 수 있다.

속도는 3단계이며 최고 속도까지 기재되어 있다.

아울러 좌타자 우타자 자리까지 선택해서 이용도 가능하고 그냥 직구 슬라이드 체인지업 등 다양한 변화구를 만들어서 체험하는 사람에게 있어서 더욱 크나큰 재미를 선사하게끔 만들어주고 있다.



같이 간 동기가 선택한 좌투수, 좌우타자.

속도는 90Km , 110km , 130km 중에 하나를 선택해서 조정이 가능하다.

배트 종류도 다양하게 구비해서 본인의 입맛에 맞게 배트 선택도 가능하고 머리 보호 목적으로 모자까지 빌려준다.

작지만 세심한 배려가 참 돋보인다. 



엉망으로 만들어진 Gif 애니메이션.

우리나라에서 하는 야구하고 비슷하냐고 하니까 확실히 다르댄다.

근데 역시 속도가 빠르슬라이드가 들어가는 공은 좀 어렵다고 한다.

실제로 연습 목적으로 엄마와 자녀가 같이 와서 엄마가 그 옆에서 연습하는 모습을 지켜보는 모습도 간간히 보였다.

역시 일본의 야구 열정..대단하다.



그리고 역시 도쿄돔 답게 야구 피칭 머신도 준비되어 있다. 좌측이 16칸으로 칸이 좀 더 작아서 어렵고, 우측이 9칸으로 좌측에 비해서 좀 쉬운편.

근데 어떤 아이가 계속 동전을 올려놓고 하길래 비켜달라고 하기에는 좀 민망하기도 했지만 남자가 자존심이 있다고 16칸 짜리로 간다.

꼬맹이가 일본인 답잖게 양보를 안해주는 것도 한몫 한듯..??

그리고 다른 쪽에는 이렇게 암벽등반도 가능한데 이 곳은 회원 가입이 필수인듯.. 우리는 해당 안될꺼야..아마



하지만 역시 피칭머신의 16칸 짜리 궤적은 쉽지가 않았나보다.

모두 다 뚝배기를 깨버리길 바랬는데 절반만 뚝배기를 부셨고 나머지 뚝배기는 결국 실패..ㅠㅠ

일본 피칭머신 뚝배기의 위력은 대단했다. 

한국에도 피칭머신은 있는데 이렇게 잘되어 있지 않다는 점을 생각해 본다면 참 관리 잘 되어 있다.




이 곳에서 게임을 하고 싶다면 돈을 전용 코인으로 교환을 해야 한다. 

역시 한판당 게임 비용이 그렇게 저렴하지는 않다. 1게임당 400엔.

동전 이기 때문에 아무래도 전용 코인 한개로 끝낼 수 있게끔 세팅을 해놓은 느낌이었다.

야구 좋아한다면 꼭 한번 쳐보고 가도록 하자.



이렇게  일본 도쿄 자유여행 코스로 잠시 들러도 좋은 도쿄돔 시티

하지만 이러한 스포츠 엔터테인먼트우주 박물관 외에도 다양한 즐길거리가 가득하다는 점이다.

다음 편에서 또 이어서 소개하도록 하겠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도쿄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꽤 오래전의 오다이바 사진으로 조금 울궈먹는 포스트라고 생각하셔도 나는 딱히 할말은 없다. 

지난 도쿄 방문시기에는 오다이바에 갔어도 온천뿐이 목적이 없었을 뿐만 아니라 쇼핑의 목적 및 그 밖에 엔터테인먼트 적 요소를 즐길 생각이 없었기에 오다이바 자체의 사진이 부족한 것 뿐이다.


하지만 분명한 점은 하루의 코스로써 오다이바는 또 다른 도시의 매력을 흠뻑 만끽하기 좋은 코스라는 점은 분명하게 해준다.



비너스 포트로 가는 길이다. 이런 곳이 오다비아의 전체라고 봐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실제로 우리나라의 송도가 이런 식으로 인공섬을 만들어서 지어진 지역이라고 할 수 있지만 상대적으로 미디어 및 다양한 기업들이 입주한 오다이바에 반해서 송도는 주로 국제업무 관련 및 국제 대학교 등 글로벌한 분야로의 발전을 꽤하는 중이라고 할 수 있다.



비록 인조적인 모습이지만 나름 일본 풍의 자유의 여신상이라고 해야할까? 

도쿄의 바다 한 가운데에 우두커니 서있는 것을 볼 수 있다. 

별거 아니지만 뭔가 짬뽕스러운 도쿄 오다이바 만의 맛이라고 해야할까? 자유여행을 주로 하는 사람들이라면 아이러니컬한 배경에 조금은 당황스러울수도?



역시 오다이바 하면 다이바 시티 앞에 위치한 건담인데 이 건담은 최근에 없어져서 새로운 건담이 서있다고 한다. 

물론 같은 자리에 말이다. 

실제로 말도 하고 조금씩 움직이는 건담이라 밤에는 정말 멋진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고.



바로 건너편에는 도요타에서 운영하는 오다이바 메가웹이라는 엔터테인먼트 센터가 마련되어 있다. 

이 곳에는 도요타 관련 자동차 전시는 물론 자동차 시승 체험도 가능하다고 한다. 

거기다가 저렇게 관람차까지 즐비되어 있어서 밤에는 아주 즐거운 오다이바의 향취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다.



바로 이쪽이 비너스 포트에 위치한 쇼핑몰. 

사진이 참 많이 흔들렸다고 느껴도 난 아무말 안할 것이다. 

근데 솔직히 의류 쇼핑몰은 굳이 이 곳 오다이바가 아녀도 시부야 및 하라주쿠 등 더 좋은 곳이 많기 때문에 이 곳의 의류 쇼핑센터는 잘 생각해보면 우리나라의 엔터식스와 같은 분위기라 그다지 메리트가 있다고 보기는 어렵다.



마지막으로 이 마저도 엔터식스를 떠오르게 만드는 분수대. 

무조건 오다이바라고 모두 다 화려한 것은 아니다. 

하지만 분명한 점은 인공섬에 엄청난 규모의 회사들과 방송업계가 들어와 있는 만큼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시설이 확충되어 있으며, AEON 이온몰 등 대형 마트도 자리잡고 있기 때문에 소소한 가격대의 쇼핑을 원하는 사람들이라면 매우 맘에 들어할 것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도쿄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