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필자는 한때 DDJ-SB-R이라는

장비를 가지고 있었다가 처분하였다.

꽤나 오래전 일본 요도바시카메라에서

면세로 구매한 장난감이라

애정을 가지고 있었으나

역시 조금 놀다보면 한계성이 느껴졌기에

핸드싱크정신으로 조금더 좋은 장비가 갖고싶어서 

DDJ-FLX6를 구매하였다.

(과거의 DDJ-SB-R사진은 내용 중간에 존재)

 

국내에서는 정식총판사가 디제이코리아가 있어서

그 곳에서 국민지원금을 야금야금

사용해서 알뜰살뜰하게 구매를 한 이야기

 

필자에게는 굉장히 부담스러운 동네

강남서초라인.. 그것도 갤러리아 백화점이 있는

압구정로데오거리에 위치했던 DJKOREA

 

사실 필자는 디제이코리아 압구정이 아닌

용산에 있던 같은 계열사였던 에이디뮤직에서

구매를 하려고 했더니 거기가 없어졌다고 그랬다.

 

(계산하면서 물어보니까 용산매장은 없앤지 꽤 오래됐다고;;;)

 

결국 어쩔수 없이 이 곳 압구정로데오역에 있던

디제이코리아에 방문해서 구매를 하였다.

 

 

 

들어오자 펼쳐지는 다양한 헤드폰과

스피커와 믹서와 런치패드...

그리고 바이닐 등 우리가 흔히 보지 못할

다양한 장비가 즐비했었다. 

 

 

DDJ-200, DDJ-400...그리고 

DDJ-1000으로 해서 최근에

파이오니아의 라인업도 다양하게

변경되고 있었다.

 

실제로 DDJ의 라인업은 S,T,X,R라인업인데

S라인업이 세라토

T라인업은 트랙터

X라인업은 무선 와이어리스

R라인입언 레코드박스 지원

 

그리고 B,R,X,Z 라인업으로

B부터 보급형으로 가고 Z로 가면

고급라인업인데 최근꺼는 숫자라인업으로 바뀐듯 하다.

그리고 필자가 구입하려고 하는건 FLX6.

라인업을 어떻게 나눈건지 잘 모르겠다.

 

그래도 어찌됐건 전세계 디지털 디제이장비 시장의

파이를 거대하게 차지하는 곳은 파이오니아 이기에

일본기업의 유일한 돈줄이 아닐까 싶다.

 

실제로 데논, Reloop등 다양한 브랜드가 있지만

전세계에서 널리 사용되는건 파이오니가..

실제로 데논과 파이오니아 중에서 망설이긴 했지만

누군가가 얘기해준 한문장에 혹해버렸다.

 

"BMW3와 아반떼N 풀옵이 있는데

당신이라면 뭘 고르시겠습니까?"

아....................

 

 

보아하니 이 곳에서는 레슨이나

각종 디제잉 시연도 하는것 같아 보였다.

유튜브로 동영상도 올리는 듯해 보이는

뒷 배경을 보노라면 흠....

 

 

 

여기 필자가 구매하려는 DDJ-FLX6가 보인다.

블랙버전으로 필자는 선택했으며,

최근에 나온 화이트 버전은 한정판이었다.

물론 한정판인 화이트 버전이 좀 더 이쁘지만

가격은 좀 더 비쌌기에

필자는 블랙 일반버전으로 플렉스~!

 

 

드디어 받아서 방문수령 및 

알차게 국민지원금과 영혼까지 끌어모은

자금을 이용하여 플렉스해버린 DDJ-FLX6의 

첫 박스 내음... 순간 대뇌의 전두엽까지

짜릿해지는 순간이다.

그리고 정식 라이센스로 구매한 상품이라는

인증이 디제이코리아 봉인씰로 확인할 수 있었다. 

 

 

기존 DDJ-SB 초기버전들과는 다르게

넓은 뚜껑을 열어서 꺼내기 쉽게 설계된

박스들과 다르게 이 DDJ-FLX6의 박스는 

들어서 빼야 하는 불편한 구조였다.

특히나 집이 좁아서 꺼내고 넣고 써야 하는

필자 입장에서는 여간 번거로움이 장난 아니였다. 

 

위의 사진이 필자가 가지고 있었던 DD-SB-R

위의 박스처럼 되어 있길 희망했는데

이게 좀 아쉬울따름이다. 

 

특히나 조그셔틀이나 컨트롤러 부분이 망가질까봐

조마조마하면서 다시 넣어야 하는 부작용이..

그리고 상단 뚜껑을 열자마자 보이는 설명서.

옆의 RCA 케이블은 같이 주는게 아니니까 오해하지 말자.

(DJKOREA에서 준 증정품이다.)

 

 

설명서와 라이센스..

그리고 세라토 체험판 개념의 

라이센스같은데 그걸 같이 포함해서 준듯 하다.

세라토 라이센스가 비싼데 그걸 공짜로 줄리는

만무하니까 말이다.

 

어차피 레코드박스가 있으니까 레코드 박스를 써도 되고.

USB케이블이 같이 동봉되어 있었으며,

한국어를 제외한 주요 외국어로 된 라이센스 정보

및 설명서가 있었다. 

 

 

드디어 두근대는 개봉기.

아... 이 영롱한 자태보소...

이 아이가 바로 파이오니아의

저렴한 가격에 출시된 4채널 DJ 컨트롤러

DDJ-FLX6 되시겠다.

 

사실 필자 입장에서는 핸드싱크만 하는

초보입장이라 기능이나 이런저런 설명은

여기서는 안하고 각종 주요 유튜브에 검색하면

많이 나오니 거기를 참고하도록 하자.

 

어찌됐건 제일 중요한건 4채널이다.

조금 더 활용도도 넓고 조그컨트롤만 봐도 확 온다. 

아울러 이 제품은 세라토와

레코드박스 두개가 전부 지원된다.

특정 프로그램만 지원되는 것이 아니기에 더 편안하다. 

 

 

 

 

이렇게 조그부분이 일반적인 DDJ와는 다르게

거의 CDJ급으로 큰 사이즈로 나온다는 점은

굉장히 인성깊다.

그리고 중간부분의 채널별 사운드 조절부분도

굉장히 세심한 배치가 되어 있다. 

 

특히 좌우 조그휠 부분에 있는 머지FX기능은

이 장비에 최초로 도입된 기능이라고 한다.

본인의 입맛대로 세팅해서 사용하면 된다고 한다. 

 

 

옛날같았으면 저런 런치패드부분도

별도로 구매해야 하는데 이제는 올인원이 된지

꽤 되어서 고급적인 믹싱을 할것이 아니라면

저 정도도 충분하다고 생각이 든다.

어느 순간엔가 DJ계의 스마트폰처럼 올인원이

주류가 되어가는 듯 하다. 

그리고 전면 하단에는 스피커단자와 더불어

레벨 조절부가 존재한다.

그리고 세라토와 레코드박스의 지원을 확인할 수 있는

브랜드 마크가 박혀있다. 

 

마지막으로 후면부의 

USB단자와 도난방지 켄싱턴락

그리고 마스터 부스 RCA단자.

마이크 단자가 존재한다.

 

엄청난 전문가 수준의 장비라고 하기는

어렵지만 4채널. 그리고 CDJ수준의 사이즈

조그휠과 Merge FX기능.

그리고 누가봐도 초보에게 과분한 기능들이

산재하는 가성비 DDJ장비를 플렉스한듯 하다.

 

압구정 디제이코리아에서 직접 수령해서

가져오는 만큼 굉장히 무거웠지만 그래도

들고오는 그 순간은 엄청난 플렉스의

뿌듯함에 입에 미소가 지나가질 않았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이제는 유명 클럽이나 공연장에서도 사용되어 많은 DJ 크리에이터에 압도적 인지지를 얻고 있는 파이오니아 DJ 컨트롤러 DDJ 시리즈.

 PC에서 DJ를 시작하려고 생각하고 있지만 어느 것을 구입 해야할지 모른다고 할 것이다. 

하지만 걱정하지 말아라.

 캐주얼 감각으로 즐길 모델에서 전문가 사양 모델까지 다양한 라인업을 비교하겠다. 


DDJ 시리즈는 대체 무엇?

파이오니어 DJ 장비의 "컨트롤러"카테고리의 라인업


이른바 '컴퓨터용 DJ "(PC 저장된 음악 데이터를 사용한 연주를하는 DJ)를위한 제품의 것이다


"DDJ" 의미는 "Digital DJ"


형명

DJ 소프트의 머리 글자

소프트웨어 이름

DDJ-

R

rekordbox dj

DDJ-

S

Serato DJ

형명

그레이드의 머리 글자

의미

DDJ-R

Z

알파벳 마지막 문자 , 제일 높은 라인업

DDJ-R

X

알파벳의 마지막에서 3 번째 문자, 높은 라인업

DDJ-S

Z

알파벳 마지막 문자 미지의  , 제일 높은 라인업

DDJ-S

X (2)

 알파벳의 마지막에서 3 번째 문자 높은 라인업

DDJ-S

R (2)

Regular (레귤러)

DDJ-S

B

Beginner (초급)


DDJ에서 각각 지원하는 소프트웨어



좌측 첫번째 그림 : Rekordbox Dj

Pioneer DJ 자사에서 개발하고있는 DJ 소프트웨어하드웨어 장비와 소프트웨어를 모두 개발한 것으로, 고음질과 쾌적한 조작성을 실현시키고 있다. DDJ-RZ, DDJ-RX에서 대응되는 프로그램.



가운데 그림 : Serato Dj Pro


세계적으로 인기있는 serato 사의 DJ 소프트웨어

강력한 샘플러 스마트 악곡의 동기화 (싱크), 녹음 기능 등이 매력확장 성이 뛰어난 압도적 점유율을 자랑하는 간판 프로그램이. DDJ-SZ2, DDJ-SX3, DDJ-SR에서 대응되는 프로그램으로 유료이다.


우측 그림 :Serato Dj Lite

serato 사의 프리 (무료) DJ 소프트. 표준 기능만을 탑재 해놓은 소프트웨어로 DJ 플레이의 기본적인 기능을 즐길 있다. DDJ-SB3에 대응한다.




크기 및 무게 사이즈, 그리고 각 라인업 별 특정 기능



당연히 크기 및 무게는 전문가에서 입문용으로 갈 수록 수치가 더 낮아지게 된다.




우선적으로 Z 라인업의 상품을 비교해보자면 무게는 10키로대이며, 조그 사이즈 또한 20.2cm으로 믹싱이나 부분 커팅 및 각종 기능에 있어서 조금 더 조정하는 맛이 훨씬 낫다고 할 수 있다.


-. Z 라인업의 가장 큰 특징은 조그 상단부의 직관적인 니들 서치 패드 기능을 추가하여 본인이 원하는 부분에 대해서 세밀한 믹싱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 아울러 조그 트랙 한 가운데에는 On Jog Display 액정 화면을 추가해 둠으로써 각종 트랙 정보 및 정확한 조작에 도움을 준다.


-. 하단의 8개의 버튼은 멀티컬러 버튼으로 각 패드에 따라 기능을 활용이 가능하며 패드의 두드리는 강도에 따라 강약 조정이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 이 Z 라인업의 DDJ 사이즈는 실제 공연장 및 클럽에서 사용 되어지는 표준 사이즈와 같다는 점을 인식해야 한다.


-. 4 채널 사양 리얼 믹서로 아날로그 턴테이블, CDJ 등을 연결하여 DVS 플레이도 가능하다. (DDJ-RZ, DDJ-SZ2)


-. SOUND COLOR FX 기능 탑재. 각 채널마다 노브와 연동 한 효과를 발휘.


-. 2개의 USB단자.





그 다음 X 라인업이다. 무게가 상대적으로 확 줄어드는 5키로대 후반.

물론 그 만큼 조그 사이즈도 조금 더 줄어든다고 할 수 있다.

같은 4채널임에도 불구하고 Z 라인업 보다는 기동성 면에서는 수월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 Z 라인업처럼 X 라인업에도 조그 상단부의 직관적인 니들 서치 패드 기능을 추가하여 본인이 원하는 부분에 대해서 세밀한 믹싱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 아울러 조그 트랙 한 가운데에는 On Jog Display 액정 화면을 추가해 둠으로써 각종 트랙 정보 및 정확한 조작에 도움을 준다. 다만 조그 트랙은 Z라인업에 비해 더 작다.


-. 하단의 8개의 버튼은 멀티컬러 버튼으로 각 패드에 따라 기능을 활용이 가능하며 패드의 두드리는 강도에 따라 강약 조정이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Z라인업보다 더 작다는 점이 흠이다.


-. 4 채널 사양 리얼 믹서로 아날로그 턴테이블, CDJ 등을 연결하여 DVS 플레이도 가능하다. (DDJ-RX, DDJ-SX3)


-. SOUND COLOR FX 기능 탑재. 각 채널마다 노브와 연동 한 효과를 발휘.


-. 2개의 USB단자. (DDJ-SX3) , 1개의 USB단자 (DDJ-RX)


-. 실제 클럽 공연장에서 사용되는 DDJ의 인터페이스와 흡사하나 사이즈로 인해서 적응의 문제가 발생할 수 도 있다.








마지막으로 R , B , Wego라인업이다.


2채널만 이용함으로써  하드웨어적, 소프트웨어적으로 무리감이 없기 때문에 위의 Z, X 라인업보다 훨씬 무게나 사이즈가 줄어듬을 알 수 있다.

하지만 그에 따라 2채널로 줄어듬과 동시에 무게에 따라서 기능적 요소가 같이 줄어든다는 것은 어쩔수 없는 감안사항이다.


R 라인업의 기능적 특징이다.


-. 조그 상단부의 직관적인 니들 서치 패드 기능을 추가하여 본인이 원하는 부분에 대해서 세밀한 믹싱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 하지만 조그 가운데의 On Jog Display는 탑재되어 있지 않다.

-. 하단부 패드의 누르는 강도에 따른 강약 조정이 가능한 기능이 있다.

-. 간단한 조작의 2 채널 믹서 부. 전환 버튼에서 DJ 소프트의 4 Deck 을 사용할 수 있다.

-. 1개의 외부입력 단자와 1개의 USB단자.


 B 라인업의 기능은 다음과 같다.

-. 니들 서치 패드 , On Jog Display는 탑재되어 있지 않다.

-. 하단부 패드의 누르는 강도에 따른 강약 조정이 불가능하며, 간단한 조작의 2채널 믹서 부분만 있다.

-. 1개의 USB단자가 전부이다.


Wego의 기능은 다음과 같다.

-. 조그를 작동할 시, 그에 맞춰서 조명이 움직인다.

-. 정말 기본적인 조작이 가능한 2 채널 믹서 부분만 존재한다.

-. iOS와 연동이 가능한 커넥터 부분이 존재한다.



기본적으로 정리하자면 이렇게 볼 수 있다.

그리고 그밖에 믹싱 데이터 처리 속도 , 메모리음질 등을 고려해도 당연히 상위 기종에서 하위 기종으로 내려올 수록 조금 더 떨어진다는 점은 확실히 알아둬야 한다.

그럼 이 쯤에서 선택은 어떻게 해야할까? 정답은 없지만 몇가지 질문으로 마무리 할 수 있을 듯 하다.



1. 홈 파티 및 취미용도로 하는 것인가, 아니면 메이저 클럽 및 진정한 DJ의 꿈을 갖는 것인가?

2. 당연하지만 큰 사이즈가 큰 도움이 된다.

3. 음질을 중요시하게 생각한다면 당연히 상위 라인업이다.

4. 이동 및 기동성의 고민이 필요하다면 작은것부터 활용해보고 고민하도록 하자.

5.  장비는 장비일 뿐이다. 하지만 실력과 선곡은 본인의 능력과 센스가 뒷받침 되어야 한다.
     좋은 장비를 놔두고 핸드싱크를 하고 허세를 부린다면 그 비싼 기계는 슬퍼할 것이다.

이상으로 파이오니아 DJ 컨트롤러 선택 방법과 관련해서 약간의 도움이 되었길 바라오며, 이 내용은 참고사항이며, 이 내용은 일부 틀릴 수 있으며, 이 내용을 활용하여 발생하는 책임은 전적으로 본인에게 있음을 알린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