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의 갤럭시 S8, 갤럭시 S9

그리고 갤럭시노트FE 버젼갤럭시노트8

갤럭시 노트9를 사용하는 유저들은

분명 지문인식도 많이 사용하겠지만

그 만큼 홍채인식도 많이 사용하리라 생각이 든다.


홍채인식은 굳이 내가 손을 쓰지 않고도 

잠금을 풀 수 있는 안전한 방식인데


이게 카메라를 이용하다 보니까

비몽사몽한 나의 셀프 얼굴이 보이기 때문에

퀘퀘하고 꼬질꼬질한 본인 얼굴을 보면

우웩...구토가 쏟아 올라온다 라고 외칠

사람들이 간혹 있으리라고 생각이 든다.


오늘은 그런 민망한 모습을 방지하고자

홍채인식을 사용하면서도 

조금은 귀욤귀욤하면서도 내 입맛대로

꾸밀 수 있는 홍채인식 화면 꾸미기를 해보자.



우선 설정 부분으로 이동하도록 하자.

잘 모른다면 상단바 아래로 슬라이드 한 후에

톱니바퀴 버튼을 누르면 설정화면으로 이동이 가능하다.





그 다음 생채 인식 및 보안 항목으로

이동하도록 하자.

생채인식 항목에는 지문, 홍채, 얼굴인식

다양한 스마트폰 잠금 설정을 할 수 있는 항목이다.



우선적으로 본인의 홍채인식이

갤럭시 스마트폰설정되어있다는 전제

설명을 하도록 할 것이다.

만약 홍채인식을 설정하지 않았다면

설정부터 하도록 하자.


홍채 항목을 터치해서 들어가도록 한다.



마지막으로 한번더!

인식화면 꾸미기로 이동을 하도록 한다.

그러면 내가 원하는 홍채인식 화면 꾸미기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인식화면 꾸미기

들어갈 꾸밀 수 있는 화면은

몇가지 안되지만

그래도 본인 얼굴을 가리기는 딱 좋은

이미지가 몇개 있기 때문에

본인이 한번 잘 확인 해보고

이미지에 어울릴만한 홍채인식 화면을 

선택해서 민망한 퀘퀘한 민낯을

카메라에서 보고 오글거리지 말고

내 입맛대로 꾸며보도록 하자.



참고로 갤럭시노트10갤럭시S10에서는

홍채인식 기능이 사라져서 본 기능은

홍채인식이 있는 갤럭시 스마트폰에만 

적용이 가능하지만

언젠가는 다시 홍채인식 기능이 부활할 수도 있으니

기대해 보도록 하자.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요즘은 플래그쉽 스마트폰이 대세라고 하지만

그 금액이 부담스러운 사람들은 솔직히 망설일 것이 분명하다.

특히나 다양한 컨텐츠를 활용하지 않는 중장년층들은

비싼 금액을 주고 과시를 하고 싶어도

그만큼의 활용도가 떨어지는 것은 사실이니 말이다.


그런 중장년층인 부모님에게 해드릴 목적으로

이번에 저가통신사이자 알뜰폰 사업자인 KT 엠모바일을 통해서

내 돈 직접 주고 직접 개통해서 구매한

갤럭시 A30의 개통 후 개봉 리뷰 이야기이다.



일단 처음 받아본 패키지의 모습

갤럭시 A30 이라고 떡! 하니

스마트폰의 겉모습과 모델명이

자랑스럽게 써있다.

물론 고급형 모델들과는 달리

하얀색의 박스라서 딱 봐도 저렴한 티가 난다.



그렇게 두근거리며 케이스를 열어보면

케이스 아래갤럭시A30 단말기

사뿐히 숨어 있다.

바로 1층에 있었던 기존 방식과는 달리

조금 더 단말기의 완충 역할을 해주는

박스 덕분에 조금은 안심이 된다.



박스를 뜯어서 등짝..

..아니 구성품 및 내용물을 훑어 보자.

기본적인 충전기 USB-C 타입의 충전 케이블

그리고 보급형에 걸맞는 이어폰..

그리고 최근들어서 삼성 계열의 스마트폰에서

제공해주는 실리콘 투명 케이스.

그리고 설명서 등등...


설명서라고 해봐야 아주 얄팍하고 기본적인

내용만 존재하는 심플한 종이짝.


대체적으로 패키지는 다 똑같으니 일단 넘어가자.



내가 주문한 색상은 블랙.

근데 형광등이나 LED 전구 아래에서 보면

얼핏 코발트 블루 계열의 색상이 돋아난다.

완전한 올블랙 타입이 아닌 약간 네이비 계열이

살짝 가미된 느낌이 드는 블랙이었다.




의외로 심플하고 깨끗한 느낌.

지문 인식은 가운데에 존재하고

2개의 후면 카메라는 아이폰의 카메라 위치와

똑같은 공간에 두고 있었다.


기본 1600만 화소 + 광각 500만 화소

나름 보급형 스펙 치고는 나쁘지 않은 카메라 화소.



전면 디스플레이.

그리고 가운데에 들어간 카메라.

인피니티-U 디스플레이라고 하는데

해상도는 FULL-HD 수준이다.

QHD가 나오는 시대에 조금은 해상도가 딸리지만

그래도 고해상도의 영상을 보기에 충분한 해상도.


것보다 6.4인치라서 그런지 굉장히 크다.



역시 갤럭시 A30 보급형의 한계인가..

뒷판의 재질은 왠지 플라스틱 계열의 느낌이라

자칫하면 금방 부서질듯한 느낌이 들었다.

물론 강제적으로 힘을 주지 않으면

부서질 일은 없지만 조금은 연약해 보이는 느낌.




그래도 보급형 갤럭시 A30 치고는

그립감도 크고 나쁘지는 않았다.

그리고 그렇게 두껍지도 않았다.

배터리 일체형이라서 조금은 걱정이지만 말이다.




하지만 배터리 일체형이라서 기대했던

무선 충전이나 방수기능은 여전히 빠져 있었다.


원가절감을 위한 불가피성이지만

조금은 아쉬운 느낌.



그래도 백문이 불여열견이라

작동부터 시켜놓고 보자.


역시 삼성 갤럭시 A30이라는 문구

제일 먼저 뜬다.


마구 만지느라 지문이 좀 묻었긴 하지만

요즘 출고되는 단말기에는 기본적인 액정 보호필름이 붙여져

나오는 만큼 필름을 사러 굳이 갈 필요가 없어졌다.




그리고 화려하게 뜨는 메인 화면

빅스비 기능이 없기 때문에

플래그쉽 스마트폰에서 처음 작동 시키면

나오는 반가워요 목소리가 없다.


역시 빅스비 보이스가 빠져있다.


그래도 화질 좋다...


사실 이 기종을 선택한 큰 이유중 하나가

DMB와 FM라디오가 동시에 되는

단말기인 점도 선택에 큰 몫을 했고

후면부 듀얼 카메라도 한몫 한 결과도 있다.


몰론 배틀그라운드나 다중 작업 등에는

조금 힘이 딸릴 수 있겠지만

순수하게 인터넷, 동영상, 라디오, DMB, 뉴스등을

목적으로 한다면 탁월한 선택이 될 듯 하다.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