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술집이 모여있는 강남역 답게

번화가에는 다양한 종류의 술집들이 있고 

그 중에서 괜찮다 싶은 것을 고르기가 참 어려운 듯 하다.


이자카야도 많다고 하지만 잘못 들어가면 흑우 당하는 경우도 있고

저렴한 곳은 완전 꼬꼬마 저장소 같이 모여있어서

왠지 분위기가 나랑 잘 안맞고 말이다.


그런 점에 있어서 이곳 저곳 잘 물색하다가

들어가서 한잔 해야 하는데 마침 이런 곳을 발견했다.



예전에 성신여대쪽의 모로미 이자카야에 갔던 기억을

되새기면서 가본 강남역 선술집 모로미.

개인적으로 선술집 모로미 식당을 맛집으로

생각한 특정 메뉴 하나만을 위해서 간거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듯 싶다.



일단 술메뉴는 뭐... 사케

먹고싶다는 우리 일행분을 위해서

팩사케 한개를 기본적으로 피쳐링 요청한다.




에....호에에에...!!!???

내가 찾는 메뉴가 없어!!???

내게 있어서 맛집이라고 할 수 있는

모로미의 그 메뉴가 없다니...

닭가슴살 라면샐러드...

가격도 저렴하지만 나름 느끼하지도 않고

속도 더부룩함이 없어서 만족했는데

그게 없다니...너무한거 아냐...?


결국 슬픔을 머금고...여긴 강남이니까

메뉴 몇가지를 일부러 없앤거일꺼야 라는 생각을

갖고서 오꼬노미야끼하고 크림새우를 주문.





근데 여기도 매장이 그렇게 큰 편은 아니다.

그나마 가격대가 조금 있어서 그런지

가격대가 너무하다 싶을 정도로 저렴한곳은

잠깐 갔더니 완전 애들이 씨끌씨끌해서 이건 뭐 돗대기 시장

그 분위기인데...그 분위기를 다른 곳에서 보니까

아...내가 그런 분위기속에서 놀던 사람이었구나...


알바가 인상 구겨지고 정말 지저분하게 가게 어지럽히고..

.....왠지 알만하다..


그런면에서 여기 이자카아 모로미

그나마 강남역쪽에서 가격대가 조금 쎄서 그런지

아이들보다는 우리 나이대의 애들이 많아서

조금 더 조용하고 차분해서 좋았다.


다만 찾기가 너무 어려운 곳에 있어서

뭐지...하고 뻬꼼히 봤다가 들어간거니 말이다.



우리의 사케 주문은 

카오리 하나야구 준마이사케

이시국인데 먹은건 함정.

어찌됐건 일본가면 대체 얼마나 할지

의문은 되지만 그래도 적당한 가격대에

많이 먹고 온 만큼 적당한 걸 시켜서 마셔본다.



사케잔인데 우리나라 스타일

나온 신기한 잔.

역시 사케잔 모양에 맞게 잡기 편안하다.

어차피 취하는 물 어디 담던 똑같지 않냐고 하지만

느낌이 다르니까 말이다.



그리고 나온 크림새우

새우라는 녀석은 참 별거 없이

튀겨도 구워도 맛있고 

오동통한 살 씹어먹으면 

달콤한 살맛이 가히 말할거 없으니

기본 이상은 할 수 있는 안주.





그리고 오꼬노미야끼.

비록 일본 정통방식으로 나온 오꼬노미야끼는 

아니지만 그래도 이 정도면 뭐 

나쁘지는 않은 수준.


일반적인 이자카야 프렌차이즈에서 

크게 바라는 것도 사치이지만 

이정도라면 강남역에서 준수한 수준인듯.



자...안주 나왔으니 한잔 땡겨보고 

호로록 해야하지 않겠어?

소주 마시듯이 원샷이 아닌 홀짝 거리면서

마시면서 이런저런 헛소리도 지껄여 보고

2020년은 좀 더 윤택한 한해가 되길 바라면서 또 

이런저런 이야기를 펼쳐본다.



오코노미야끼 한입샷.

그리고 크림새우 한입샷.


기본은 한다고 할 수 있기에 

뭘 먹어도 맛이 없을 수 없지만

역시 배부르면 뭘 먹어도 한계성이 도달하는 듯 하다.


정말 배불렀었다.



그렇게 홀짝홀짝 배부를 듯 한데도

사케는 또 잘도 넘어가고 

그렇게 밤은 지나가고 다음날의 하루를 위해

이 날은 여기까지로 마무리를 한다.


한잔 잘 했으니 이제 집에서 이상한 생각 않고

푹 잠을 자도록 하면서

내가 원했던 안주가 없었지만 그냥저냥

만족스러웠던 강남역 이자카야 선술집 모로미에서

한잔 했던 이야기는 끝.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역삼동 817-31 | 선술집모로미 강남역1호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