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728x170

그러고 보면 참 특이한 경우가 참 많은거 같다.

좀 뭔가 특이하고 맛있는 음식을 먹고

싶어서 생각해서 이동하려고 하면

그런 식당들은 대체적으로 

가까운 곳이 아닌 먼 곳에 위치해 있는

경우가 만혹 그 나마도 대중교통으로의 

접근도 어려운 경우가 잦는데 막국수가

그런 음식중 하나라고 볼 수 있다.

 

(2023년 1월 초 기준)

지난 포스트에서 북한산온천비젠을

갔다온 후기를 올렸는데 그 겸사로 올리는

포스트가 될 듯 하다.

서울과 경기도 고양시 경계선이라고 해야 하나?

그 북한산 온천 인근에 위치한 구파발역에서는

접근하기 어려운 곳에 있었던 북한산 막국수.

 

내부는 이렇게 외진곳에 있는 만큼

규모는 좁지 않고 넓었다.

그런데 진짜 좀 넓고 유명하다 싶은

맛집들은 대체적으로 차가 있어야

이동이 가능한 곳들이 대다수더라고.

300x250

 

메뉴판은 이런식.

여기는 특이하게도 불고기와 막국수를

같이 주는 타입으로 운영이 되는데

어차피 집에가서 저녁식사를

따로 할거고 시간이 애매모호한 관계로

막국수만 먹자고 결정.

특히나 평소에 막국수 잘하는 곳이

서울시내에서는 보기 힘들기에

막국수 한그릇 먹는거에 다들 기대한듯.

 

 

앉자마자 나오는 온육수.

테이블은 불고기 구워먹기

좋게끔 되어있는 테이블이다.

나중에는 불고기도 도전해보고 싶은 마음.

 

 

드디어 나온 막국수.

원래는 물막국수로 먹으려고 했으나

조금 매콤달달하게 먹고 싶어서

비빔막국수로 시켰다.

비주얼은 일단 합격.

 

 

김과 깨..그리고 채썬 배.

계란의 고명.. 

면은 일단 합격이다.

90프로 이상 수준의 메밀은

아닐지언정 최소한 공장제 면은

아니라는게 확실히 느껴지는 질감.

막국수 맛집이라고 

불리는 곳들 치고 엉터리인 곳들

은근 많은데 꽤 괜찮다. 

반응형

 

 

 

거나하게 한입샷 찍어본다.

크으... 간만에 먹어보는 막국수.

온천에서 몸을 뜨뜻하게 뎁히고

시원한 막국수를 맛보니까 

이거... 보통이 아니구만..?

머리는 시원하고 몸은 따뜻하고

온탕과 냉탕을 오가는 기분에

피로가 풀리는 느낌이다.

 

 

완벽한 피니쉬샷으로 마무리하고

북한산 막국수의 후기는 이만 줄이겠다.

다소 먼 곳에 있고 차가 있어야 하지만

차가 있으니 이런 소소한 호사도

누려보고 참 좋았던거 같다.

북한산 온천하고 같이 묶어서

나중에는 불고기도 먹어보고 싶어지네..헤헤

 

 

반응형
그리드형
블로그 이미지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