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며칠전 후배가 결혼한다고 하기에 바쁜시간을 쪼개어 겨우 몇명이라도 만나서 한잔 하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도 나누고 청첩장도 받을 겸 먼거리에 있는 수원여행을 졸지에 다녀오게 됐는데 어딜가나 그냥 브랜드이고 이런저런거 따지기 귀찮았기에 간단하게 족발 전문점인 토시래에서 한잔 한 후기이다.



옷에 냄새 배기는걸 싫어하는 사람들이라면 분명 횟집, 그냥 호프집을 가게 되는 편이 보통이기도 하고 나 미네스 또한 옷에 냄새배는걸 별로 안좋아하기에 족발집으로 선택. 이런 저런 귀찮기에 제일 무난하게 보였던 곳인 토시래로 고고씽.



메뉴는 이런식. 역시 다들 영감님이 돼 가는 나이대여서 그런가 이런저런 따지기 싫다고 족발로 선택. 그리고 술은 언제나 소주와 맥주로. 다른 종류의 메뉴도 많았으나 뭐 딱히 시도하기에는 모험이 있다고 싫어하는 모두들.



기본 찬 정류. 대체적으로 족발집이 뭐 그렇게 다양다양하게 찬거리가 나오지 않는건 당연하지만 그냥 저냥 쏘쏘한 느낌의 반찬들. 그래도 추운날에 따뜻한 콩나물 김치국이라 나쁘지는 않았던 느낌.



드디어 나온 족발. 앞발이라고 한다. 뒷발이나 앞발이나 내 입에는 그냥 똑같은 고기. 뒷발도 잘만먹으면 맛있는법이니까. 그러려니. 


큰 감흥은 없었다. 맛없지도 않지만 엄청 특출나게 맛있는 족발집은 아닌 느낌. 그래도 적절하게 중간이상은 하는 족발인듯 싶었다. 족발이 왠만해선 실패할 음식은 아니니까 말이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1가 37-15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