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당역이 서울경기 동서남북으로 보이는 구간 중 강남 다음으로 으뜸가는 위치인 만큼 다양한 뜨내기 손님도 많고 자주 머무르는 사람들도 많은 동네중 하나라고 할 수 있다. 

그 만큼 교통도 복잡하고 다양한 지하철에 버스 노선도 많기로 유명한 동네이지만 사실상 그렇게 특출 나다고 싶은 술집이나 맛집 등은 쉽게 보기 힘든 동네이기도 하다.


오늘은 경기도에서 거주하는 선배랑 사당에서 한잔하기 위해 다녀온 곳의 후기이다. 



사당역에 위치한 나주곰탕. 주로 점심식사를 생각할 수도 있지만 수육 및 찜 등으로 술 한잔 하는 분들도 많을 법하다. 술집 호프 보다 조금은 산뜻하고 쌈빡하게 가자는 우리의 선택은 이곳으로 했다.



식사류가 우선은 아녔기에 우리의 선택은 수육. 수육을 시키면 곰탕 국물은 조금 내주는 듯 했다. 뭐 식사가 목적은 아녔으니 말이다.



기본적으로 깔리는 찬거리. 그리고 소주. 김치는 셀프인 듯 했다. 느끼힘을 줄이기 위해서 나오는 간장과 와사비. 이 간장과 와사비는 생선에서도 써먹지만 고기에서도 써먹는 구나. 아주 좋은 현상이다.



그리고 보글보글 끓여져 나오는 기본 곰탕 국물. 이거 하나면 소주를 앉은 자리에서 한병 너끈히 해치우는 사람들이 있을 것이다. 물론 나는 아니다. 



드디어 나온 소 수육. 야들야들하니 잘 삶아진 고기에 부추를 싸서 먹는 방식이다. 고기가 좋으니까 소주는 절로 들어가는 느낌.

다만 다른 수육에 비해서는 좀 느끼한 느낌이 들었다. 원래 이것 보다 덜 느끼하길 바랬는데 쫀득한 식감을 살릴려는 목적이 있어서 그랬던 것일까?

그런 점을 생각하면 살짝은 아쉬웠던 수육. 그래도 소주 한잔에 좋은 고기에 먹는게 쉽지는 않은데 나름 잘 먹고 갑니다.


<직접 돈 주고 사먹은 후기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동작구 사당동 1041-12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번에 이어서 오늘도 사당역 쪽에서 모임을 가진 후기이다. 지금 생각해보면 사당역 경기도 방향으로 가는 쪽의 술집은 대체적으로 경기도로 나가기 직전의 20대 30대 사람들이 많이들 가는 술집들이 좀 있었던 것으로 기억되고, 파스텔시티가 있는 사당 라인쪽의 술집은 대체적으로 직장인들이 다닐만한 조금은 가격대가 쎈 가게들이 많은 느낌이었다.


그리고 우리가 넘어간 구역인 한국전력공사가 있는 동작구쪽 사당 라인에는 중년층들이 갈만한 술집들이 더러 있어 보였다. 한번 가보긴 했지만 네온사인으로 이뤄진 간판이 그렇게 많을 줄은 몰랐다.


이날 사당역에서 2차로 간 술집인 복고 느낌의 물씬 풍긴다고 간판에서 부터 써있었던 응답하라 1988 호프집의 후기이다.



쌍팔년도 추억의 호프집이라고 하는 응답하라 1988 일본에서는 과거의 향수를 일컫는 단어 중 하나로 쇼와의 향수라고들 많이 언급하는데 우리나라에서는 대체적으로 7080 쌍팔년도 시대의 향수라고 많이들 언급한다. 물론 일본도 그렇고 우리나라도 그렇고 정식 등재 단어는 아니지만 통용적으로 불리는 듯 하지만 어찌됐건 복고 느낌이 난다는 의미겠지?



안주들이 역시 사당역답게 대체적으로 가격대가 굉장히 쎄다. 아니 오히려 나름 비싼 가격대라고 생각드는 파스텔시티 라인의 술집들 보다도 좀 더 쎈 느낌. 배도 부르고 많이 먹기에는 술이 더 중요하기에 간단하게 계란탕 도시락 순살치킨을 시켜본다.



복고 분위기라고 하기는 뭐하지만 나름 90년도 초중반대에 볼 수 있었던 브라운관 방식의 미니 TV도 있었고 간단한 장난감 복불복 게임들도 보였다. 노래는 대체적으로 모던토킹이나 과거의 80년대 인기 팝송들이 주를 이루는 듯 했다.



계란탕이 나오긴...했는데....으음? 어째...진짜 계란국 수준이네.. 보통 이런 계란탕은 중국집에서 밥류를 시키면 기본 서비스로 주는 수준의 국물인데.. 하하;;; 선택의 실패인건가.. 은근 싱겁고 개인적으로는 그다지. 


그래도 소주 안주이다 보니까 국물이 필요하기에 아무 생각 안하고들 다들 잘 드신다.



오히려 별 기대를 안했던 순살치킨이 더 좋았던 것은 기분 탓일까? 물론 양철 도시락에 들어갔다고 맛이 얼마나 달라지겠냐 만은 순살치킨 자체는 그냥저냥 soso. 다만 계란탕과 순살치킨이 같이 들어가니까 느끼한 것은 어쩔 수 없었나 보다.


분위기는 쌍팔년도의 분위기를 시도하려고 나름대로 노래나 인테리어를 그럴듯하게 했지만 다른 안주는 어떤지 모르겠지만 우리가 시켰던 안주는 다소 실패한 느낌. 다만 좌석은 진짜 끝장나게 편안했다. 뭐 다른 안주가 괜찮겠지 라고 이내 합리화를 해보는 후기이다.


<돈주고 직접 사먹은 후기 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동작구 사당동 1041-36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울 서초구동작구공존하는 사당이라는 지역 자체가 참 무궁무진한 발전을 이룬 지역이라는 느낌마저 든다. 특히나 좌측으로는 강남,서초에서 가깝고 우측으로는 신림동과 서울대가 있으며, 남쪽으로는 경기도 과천, 안양, 수원, 화성까지 도달 가능한 사통팔달 교통의 요충지 답다는 생각마저 든다.


그렇기에 사당쪽에는 다양한 구역으로 번화가가 굉장히 많이 발달되었고 그에 따라서 우리처럼 다른 지역에서 모여서 모임을 갖는 사람들도 있고 강남이나 서초, 서울대입구 신림에서 근무하는 회사원들이 자택인 경기도로 나가기 직전에 모임을 많이 갖는듯 하다.


오늘은 지난 며칠전 사당역 인근에 위치족발 전문점 이수족발에서 술집 대신에 간 후기이다. 간만에 반가운 분들도 만나고 기분 좋았던 날이었다.



굉장히 규모가 좀 컸던 이수족발. 이수는 사당보다는 이수역쪽에서 더 가까운데 이쪽이 본점일려나. 무튼 가게는 2층 규모로 굉장히 컸고 조금 늦게 갔는데 다소 웨이팅이 필요했던 곳이다.



자리를 배정받자마자 신속하게 깔려 나오는 밑반찬들. 정말 빠르다. 기본 반찬들은 채소류와 부추무침, 쌈채소와 찍어먹을거리. 그리고 된장국이 나온다. 된장국 하나만으로도 이미 주당들은 술을 벌컥벌컥 원샷을 하고 그러겠지? 



신속하고 빠르게 나온 족발 대자. 우리가 주문한 대자 사이즈는 가격은 다소 쎈 편이었으나 맛은 괜찮았다. 오히려 3대 족발이라고 불리는 곳들 보다 더 수수하고 연한 느낌. 역시 배들 고파서 그랬는지 아무거나 잘 먹는 우리지만 술도 벌컥벌컥 드링킹하고 족발 껍질살로 콜라겐 섭취도 하고 좋았다.



술이 더 들어가는 분들을 위해서 추가로 주문한 해물파전. 두께가 꽤나 두꺼웠다. 계란도 들어가는게 흡사 부산의 파전 느낌과 비슷한 느낌. 오징어와 새우가 나름대로 들어가서 혜자스럽지는 않지만 불만은 없었다.


족발은 식히고 나온것 보다 조금 따뜻하게 해서 연하게 나오다 보니까 모두들 질기지 않고 연하다고들 그랬다. 나도 개인적으로 맘에 들었다. 어차피 족발 맛이야 거기서 거기라고는 하지만 너무 식혀서 딱딱한것 보다 조금은 꼬들꼬들한 맛을 찾는 사람들이 좋아할 듯 하다.


넓은 점포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너무 빽빽히 테이블 구성을 하다 보니까 너무 좁다는 생각이 많이 들어서 좀 이런 면에서 굉장히 불편했지만 1차로 후다닥 한잔 하고 2차로 고고씽 하기에는 나쁘지 않았던 곳이다.



<돈 주고 직접 사먹은 후기 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서초구 방배동 448-1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