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여행이 바야흐로 지속적으로 늘어나는 시기. 

특히 휴가를 맞아서 떠나는 사람들이 더욱 많은 시기.

그리고 곧 있으면 다가올 명절 등을 기점으로

해외 여행은 더욱 더 늘어날 것이다.


이런 날 길고 긴 기내에서 얻을 수 있는 서비스를 

소개하려고 한다.


물론 서비스라고 해서 모두에게, 모든 항공사가

제공되는 것은 아니니 확인 후 이용할 수 있도록 하자.


1. 기념일 축하 서비스




생일 혹은 결혼 기념일, 환갑, 칠순 다양한 축하 목적

서비스를 위해서 항공사에서 제공해주는 서비스라고 한다.

만약에 이러한 서비스를 제공 받고 싶다면 티켓발권 후

항공사에 문의하도록 하자.

(대한항공 아시아나 항공 등 일부 항공사 제공.)


2. 특별 기내식



건강종교, 신체적 특성에 따라서 기본 제공되는 기내식에 대해서

변경 및 맞춤 요청이 가능하다고 한다.

특히 채식주의자, 각종 질병으로 인한 맞춤식사, 어린이용, 할랄푸드

다양한 조건에 맞출 수 있다고 한다.

물론 미리 예약을 해야 하는 사항이기 때문에

항공사에 확인 후 제공받도록 하자.





3. 간단한 간식 서비스





주로 장거리 비행기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이다.

과자, 컵라면, 커피 혹은 프레즐이나 견과류 등 제공한다고 한다.

하지만 미국 및 유럽 등 진짜 장거리의 비행기에서는

간식 제공이 조기에 종료된다고 하니까 

빨리 챙겨먹는 사람이 임자라는 것을 기억하도록 하자.




4. 각종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기본적으로 모니터형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라면 

지겹게 즐겼을 것이라 생각이 든다.


하지만 아시아나 항공, 에어부산, 제주항공 등에서는

마술타로 , 일러스트 , 게임 등 다양한 이벤트성 엔터테인먼트

제공한다고 한다.


이벤트성 엔터테인먼트는 진정으로 장시간의 지치는 기내에서

소소한 재미를 만끽할 수 있기 때문에 항공사의 일정을 확인하도록 하자.


5. 기내 면세점



혹시라도 급하게 서둘러서 비행기를 타야 하다 보니까

공항에 있는 면세점 구경도 못하고 비행기에 탑승하는 사람들은

꼭 사야했던 물건을 구매 못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할 수 있다.


하지만 대다수의 항공사는 

기내면세품 판매를 하고 있기 때문에 바로 내 자리의 

바로 앞 책자를 꺼내서 확인하면 된다.

물론 공항 면세점보다는 상품의 종류가 적을 수 있지만

필요한 필수 상품에 대한 판매는 이뤄지기 때문에

걱정 안해도 될 듯 하다.








6. 비동반 미성년자의 소아 보호 서비스


어학 연수기타 다양한 이유자녀만 혼자 비행기를 태우고 

외국으로 보내야 하는 상황이 발생했을때 이용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항공사 직원들이 티켓 발권부터 입국 후 다른 국가의

보호자에게 인계 할 때 까지 일련의 과정

보호하고 도와주는 역할을 해준다고 한다.


이 서비스는 만 5 ~ 12세 미만 사이

어린이에게 제공된다고 한다.




7. 보모 서비스

아이를 데리고 외국으로 나가야 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지만 특히 갓난아이 때의 경우는

정말로 다양한 경우의 수가 발생하곤 한다.


이 서비스는 에티하드에서 최초로 도입된 서비스

숙련된 유아 보육 전문 스튜어디스가 

운항이 이뤄지는 시간동안 부모를 대신해서

보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한다.


이 서비스가 앞으로 다른 항공사에도 많이

도입이 되면 좋을 듯 싶다.




이렇게 다양한 서비스가 제공되는 기내 서비스.

몰라서 챙겨 먹지 못하는 일은 잊고 꼭 챙겨서 

알차고 즐거운 여행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도록 하자.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가끔 그런일이 있다. 떡볶이가 땡기는 날. 

실제로 책중에는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 (하지만 내용은 떡볶이 이야기는 아니라는게 함정)라는 책이 있을 정도로 누구나 어렸을 때 컵떡볶이를 들고 먹는 경우가 간혹 있을 것이다.

오늘은 tv에도 나와서 한동안 유명세를 탔던 짜장떡볶이가 땡겨서 청구역까지 가서 먹고온 이야기이다.



신당동 떡볶이타운에서는 걸어서 약 15분 정도 거리. 청구역이 바로 근처에 있는 나름 찾기 쉬운 위치에 있는 청구역 원조 짜장떡볶이.

다양한 방송, 연예인이 왔다간 맛집이라는 것은 이미 꽤나 유명세를 탄 듯 하다. 

오히려 맛탱이도 없는 신당동 떡볶이 타운보다는 나을 수도 있다. 



내부는 우리가 생각해온 맛집 떡볶이라고 보기에는 다소 후줄근 하다. 하지만 의외로 손님이 꾸준히 오는 맛집 수준의 떡볶이집임을 알 수 있다.

메뉴판의 사진을 못찍었지만 오로지 떡볶이와 오뎅. 어묵이라고 해야할까.

그리고 튀김, 순대가 전부이다.

떡볶이는 1인분 단위로 판매중이었으며, 섞어서 주문하면 튀김을 몇개 같이 넣어주는 식으로 방문일 기준 3000원이다. (그냥 떡볶이만 주문해도 가격은 동일)

카드는 당연히 안된다. 



드디어 나온 짜장떡볶이. 바로 앞이 초등학교인데도 불구하고 오히려 아이들 보다는 어른들이 더 많이 오는 떡볶이 집이다.

실제로 손님은 나를 포함하여 전부 성인 나이대의 사람들 뿐이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맛은 아닌가.. 흠... 오히려 성인들에게 인기 있는 떡볶이집이었다. 

비주얼은 딱 봐도 기존 떡볶이에 비해서 빨갛기 보다는 좀 더 까만 느낌의 떡볶이다.


오늘도 한입샷으로 마무리를 해야하지 않겄어?

떡은 밀떡이니 나쁠리 없고. 양념 고루 잘베어서 쫄깃하니 좋다.

그리고 튀김김말이 한개, 야끼만두 한개? 두개? 기억은 안난다. 그리고 떡볶이.

이렇게 섞어서 나온다.

맛은 맵기 보단 달콤하고 짭쪼름한 맛이라고 할 수 있다. 매운걸 못먹는 사람들은 당연히 잘 먹을 수 있는 스타일.

오히려 단 맛 때문에 아이들이 좋아할 수 도 있을텐데... 

국물이 좀 많아서 숟가락으로 같이 떠서 먹기 편안하게 되어 있다. 


<직접 돈주고 사먹은 후기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중구 신당동 337-55 | 원조짜장떡복이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번에 불광동에 다녀 오면서 점심 식사를 하고 나니까 예전에 직장으로 다녔던 불광역 인근을 더운 와중에도 잠깐 돌다 보니까 아차! 하고 생각이 들던 곳이 떠올랐다.

한창 다닐때면 탕수육 3천원어치 포장에 맥주 한잔으로 집에서 씁쓸하고 호기롭게 기분을 내던 나 미네스였기에 그 기억을 떠올리기 위해서 간만에 불광역 인근에 위치한 NC백화점 지하로 가본다.


탕수육이 굉장히 저렴한 분식 전문점 허니돈 옛 이름은 꿀돈 탕수육 간식으로 냠냠한 후기이다.



간판명은 예전에 꿀돈으로 불리다가 지금은 꿀을 영어로 허니로 바꾼 후에 허니돈으로 바꾼건가. 상호명은 달라졌지만 가격은 그대로다. 정확히 불광동 쪽에서 직장다니던 당시가 2014년이었으니 4년전인데 물가가 오르고 인건비가 올라도 여기의 가격은 그대로다. 



저 넘치고 넘치는 떡볶이. 그리고 주기적으로 튀겨 나오는 탕수육. 비록 이랜드 계열의 아울렛인 NC백화점 지하라서 에어컨이 빵빵하게 틀어져 있어도 가스불 조리대 앞의 열기는 흡사 터미네이터가 용광로 속으로 들어가면서 알비백! 을 외치고 도망칠 듯한 수준의 열기이다. 

굉장히 많은 사람들이 탕수육을 시키고 있었다. 우리의 선택은 탕수육 한접시. 그리고 떡볶이. 김밥이다. 



드디어 나온 탕수육. 그리고 김밥과 떡볶이. 모두 총합 4000원이다. 저 구성으로 먹는다면 혼자 점심 식사 분량이라고 해도 충분할 정도로 가성비는 훌륭하다. 그 외에 비빔국수나 멸치국수를 먹는 사람들도 있었으나 딱히 땡기지는 않았기에 간단히 먹을 요량으로 요 구성으로 뚝배기 깨기를 해본다.




탕수육 한입샷. 그리고 떡볶이와 김밥을 맛본다.

솔직히 말하면 탕수육은 이 가격에 이 정도 퀄리티를 낸다는 것은 정말 말도 안된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짜장면집, 중국집에서 판매하는 탕수육이 얼마나 저질이고 비싼지 알게 만들어 주는 퀄리티이다. 소스도 별거 안들어갔는데도 굉장히 단짠단짠의 조화로움과 너무 바삭하지 않고 씹는 맛도 잘 살려주는 고기의 크기.

이 모든게 잘 맞아 떨어지는 최적의 탕수육이었다.


아...떡볶이는 그냥 그저.. 그냥 싼맛을 생각하도록 하자. 내 개인적으로는 그닥이었다.

김밥은 그냥 쏘쏘한 느낌. 그냥 여기서는 탕수육만 최고인 것으로 생각하자.

언제 또 불광동으로 올 지는 모르겠지만 들르게 되면 탕수육 하나 사서 집에서 맥주 먹을 생각에 싱글벙글하면서 오는 날이 또 있을지 한번 상상 해봐야 겠다. 


<직접 돈 주고 사먹은 후기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은평구 대조동 240 NC백화점 팜스퀘어 지하1층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