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래 영화를 잘 보는 편이 아니다.

해가 중천일때 극장에서 영화를 본 후에

엔딩크래딧이 올라올때 쯤 문을 열고 나간 뒤의 어두움은

그다지 좋아하는 편이 아니라서.


그렇기에 생각치도 못한 영화를

인터넷이나 다른 사람들에게 소개를 받고

본 영화들이 다수이기도 한데

오늘 그런 반가운 친구와 거의 3년만에

만나서 간소한 술 한잔이 그리워서 다녀온 곳.



예전에 성신여대입구 쪽에서도

큰 기대를 안하고 다녀왔었던 그 체인점과

똑같은 브랜드 이차돌.

이번에는 신설동역 근처이다.


이 곳에서는 차돌박이를 먹어보는것이

좋겠구나 라는 생각을 가져본다.






요즘 삼겹살 가격도 생각해보면

저렴한 가격이었던 신설동 이차돌.


그러고 보니까 이 친구의 소개로 봤던

레닌그라드 카우보이 미국에 가다.

매니저의 농간에 의해

매니저는 혼자서 소세지를 처먹고

밴드 맴버들은 생양파로 주린 배를 채우고..



그런 능욕스러운 장면을 생각하며

드디어 나온 차돌박이.

그리고 우삼겹.


밴드 매니저놈의 자슥! 

양파는 너나 먹어라!

우리는 고기를 구워 처먹으리라..




그리고 이어서 나온 육회.

중독되는 맛이라고 하는데 그냥 쏘쏘.


비록 미국에서는 성공 못하지만

카르텔 가득한 멕시코에서 성공한 레닌그라드 카우보이 밴드

성신여대에서 성공하지 못한 맛을

여기서는 성공할 수 있을까 모르겠다.







얇디 얇은 차돌박이는 금방 익어 오르고

시간의 여유로움을 아는 사람들은

너무도 빠른 시간에 당혹감.


주린 배를 움켜쥐고 알콜로 간을 씻어야 할

성질 급한 사람들은 참 딱일듯.



육회 한점과 차돌박이 한점

그리고 알콜 한방울.


기대없이 보던 영화가 

소소하게 재밌었던 기억.


그리고 반가웠던 소중한 친구와의 한잔.

비록 쏘쏘했던 적당한 맛에 적당한 수준이지만

소주 한잔 하고 나니까 정신 바짝 차려지던 하루였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종로구 숭인동 1063 1층 | 이차돌 신설동점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전국에서 가장 땅값 비싸기로 소문난 강남 서초 송파. 이 3개의 구는 1주일에 한번 이상은 입에 오르고 내리는 지역인 듯 하다.

그런 서초에 참으로 오래되었으며 어찌 보면 전국에서 가장 상위급 하위급을 모두 다 볼 수 있는 지역 중 하나인 서울 고속터미널 경부선 쪽.

물론 그 옆에는 호남선 센트럴시티가 있지만 센트럴시티는 워낙 멋지구리하게 지어놔서 그런지 고속터미널의 이미지라고 보기엔 좀 애매모호하다.

오늘은 그런 오래된 건물이지만 여전히 몇십년째 전국 국민들의 발이 되어주는 서울 고속터미널 옥상에 위치한 전망 좋은 고기집에 다녀온 후기이다. 




이런 건물에 고기집이 있으리라고는 상상도 못한게 태어나서 이 곳을 버스 타는 곳 외에는 생각도 못했기 때문이다.

그런데 이런 끝내주게 좋은 전망에서 고기를 구워먹을 수 있다니 상상도 못한 곳이었던 맛집 육각고기의 이름을 가진 고기집.

당시 방문했던 날짜가 막 날씨가 따뜻해지던 4월 말이어서 그런지 마당이 없었다.



이렇게 저 멀리 화려한 조망과 더불어 고기를 구워먹을 수 있는 공간.

원래 마당이나 야외에서 뭔가 먹는걸 좋아하는 편은 아닌데 여기서 만큼은 바깥에서 먹고 싶었으나 아직 준비가 덜되어서 실내에서만 가능하다고 했다.

별수 없지. 뭐. 

육각고기 옆에 또 다른 고기집이 있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거기도 야외 테이블을 깔아놓지는 않은 듯.





식사류는 대략 요래오래.

일반적으로 볼 수 있는 고기집의 식사 메뉴와 별반 다를게 없었다.

가격은 여느 고기집과 지역을 감안하여 비교했을때 나쁘지는 않은 수준의 가격.



그리고 우리가 선택하게되는 세트 메뉴. 그리고 상차림.

고기가 맛있으면 술은 절로 들어가겠지만 여기서는 전망으로 한잔 더 마시게 되는 듯 하다.

근데 역시 체력이 문제인걸까. 

요즘 하루 하루가 다르네.

한잔만 마셔도 체력이 급격히 떨어진다는 것을 몸소 느끼고 있는 중이다.



소고기. 그리고 돼지고기 야무지게 구워가면서 야무지게 먹는다.

고기는 굽고 먹을 떄는 좋지만 옷에 냄새가 베는 것은 참으로 신경이 많이 쓰이는 점이 크다.

그래도 어찌하겠나. 단백질을 구워가면서 옷에 냄새는 베어도 내 입에는 즐거움을 주는 법이니 말이다.



그렇게 잘 구워진 돼지고기. 그리고 소고기 한입 샷

한점 집어서 먹고 소주 한잔 하면서 또 수다 삼매경.

나이가 들고 한잔 마시면 지치긴 하지만 그래도 그 지친 몸을 이끌고 다시 한번 내일을 준비하는 우리네 미래.

고속터미널 옥상 테라스에서 또 다른 인생의 이동 지점을 찾아가본다.

개똥같은 소리 오지게 하네....





낮의 조망을 이렇게 보기도 처음이다.

63빌딩이나 남산 타워에서 보던 테라스의 느낌과는 또 다른 빅재미.

고기를 구워먹으면서 즐길 수 있는 테라스의 느낌을 여기서 만끽할 줄은 꿈에도 몰랐다.



그리고 밤이 되어서 만끽할 수 있는 전망.

고속터미널 건물 자체가 굉장히 높기 때문에 이러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었다.

고기도 먹고 술 한잔 하며 이런 분위기를 만끽하기는 쉽지않은데 말이다.

참..그러고 보면 저렇게 아파트는 많은데 왜 내 꺼 하나는 없을까...

슬프다.


<직접 돈 주고 사먹은 후기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서초구 반포동 19-4 | 육각고기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서울에서 태어나고 놀러가거나 돌아다니는 것을 제외하고 지방에서 장기간 살아본 기억이 없을 정도로 서울토박이라고 자부하지만 방학동이라는 동네는 정말 가보기 힘든 먼 곳이었을 뿐만 아니라 정말 오지게 멀기도 멀다. 도봉구쪽이라고 하지만 도봉산도 잘 안가는데 말이다.


근데 이쪽은 왜 왔냐고? 결혼 5년차의 우리 법무부에 계신 나으리가 이곳에 터를 잡게 되어 집 근처에서 술한잔 하기 위해 저 멀리 종로에 사는 나 미네스 보고 올라오랜다.


그래... 사준다는데 올라간다. 뭘 사줄라고? 



얼? 소고기? 헿... 누가 내던 소고기인데 헤헤... 기분 너무너무 좋다.. 헤헤.. LA 양념 갈비를 먹자고 하시는 우리 주당들. 방학동까지 온 것이 빡쎄긴 하지만 소고기가 좋구나. 근데 반값소야? 반갑소야?



일단 깔려나오는 불판과 기본 반찬. 처음에 깔아주는 기본 반찬의 갯수가 굉장히 적다. 다른 반찬이나 필요한 것들은 알아서 셀프로 가져가라는 의미인 듯 하다. 김치나 그밖에 것들이 따로 구비되어 있었으니 말이다.



드디어 나온 LA 갈비. 캬... LA갈비 먹기 힘든데 간만에 맛보는 듯 하다. 그리고 딸려 나오는 전복. 살아있다. 



일단 한줄 두줄 세줄 구워주면서 열심히 안타게 잘 봐야 한다. 고기 굽는건 옷에 냄새 베는거 빼고 참 좋은데 그놈의 옷에 냄새 베는게 참 싫단 말이지. 그래도 맛있게 먹을라면 별 수 없는거 아냐?



살아서 뜨겁다고 움직이는 전복들. 하지만 어쩌겠니. 우리도 먹고 살아야 할텐데. 이렇게 태어나줘서 고맙고 우리의 에너지원으로 와줘서 고마워..



..는 씨끄럽고 한입샷. 말이 많아. 그냥 맛있게 먹으면 되는거지 뭔 말이 많아? LA 양념 갈비에 전복 한조각 같이 꿀떡꿀덕 잘 넘어간다.



기본으로 제공해주는 우거지국. 소고기 짜투리로 끓여서 나오는 듯 하다. 난 이게 제일 좋더라. 속 안좋을때 속풀이용으로도 아주 딱! 좋은 듯 하다.



마지막으로 후식은 다같이 나눠먹기 위해서 소고기국수. 맛은 딱 봐도 쌀국수의 느낌 그 자체였다. 어차피 베트남 쌀국수도 고기육수를 이용하기 때문에 맛이야 뭐 무난 무난.


어찌됐건 술 한잔하면서 잘 먹고 왔다.


<직접 돈주고 사먹은 후기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도봉구 방학동 669-3 2층 201호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Sweety & Cool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