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서초역이 지금 글을 쓰는 시점

(필자는 시간 관계상 왠만한 글들의

절반 이상이 예약글이다.)

이 곳에 계속 있을지 없을지는 모르겠다.

 

답답하고 사람에 치이는 동네를 좋아하지 않고

조금은 조용한 동네를 좋아하는 편인데

그런 반면에도 꽤나 추억에 깃들만한 식당이

존재해서 포스팅을 해보려고 한다.

 

힘겨운 와중에도

소소한 힘을 주는 맛이라고 해야할까..

 

 

눈썰미가 좋다면

이 글씨를 보면 도쿄가 생각날 것이다.

 

신숙이라는 이름의 칼국수 전문점이다.

신숙은 일본드라마나 일본여행을 해본

사람들이라면 단박에 눈치챌 것이다.

일명 신주쿠라는 도시.

도쿄 여행의 시작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기본적으로 모를 사람들이 없는 지역 이름.

 

이 동네에서는 꽤나 오래된 노포 맛집이라고 한다.

사실 필자도 몰랐던 곳인데 이렇게 사람은

오래살고 봐야한다.

 

 

메뉴판은 딱히 없다.

칼국수가 이 곳의 모든 메뉴의 전부.

일찍 온 덕분에 자리가 넉넉했지만

불과 5분만에 여기도 꽉찼다.

바로 앉자마자 세팅되는 상차림.

메뉴는 암묵적으로 칼국수와 빈대떡이 전부.

이미 앉자마자 머릿수대로 칼국수 준비를 해준다고 한다.

 

 

눈치보여서 찍어본 빈대떡 사진.

사진찍는걸 극도로 싫어하는 분들이

많이 계셨기에 소심하게 빈대떡 한조각만 찍었다.

 

근데 정말 맛있다. 이런 곳 처음이다.

이렇게 맛있게 잘하는곳이었나?

왜 몰랐을까...

 

 

 

모자랄까봐 제공되는 애기밥.

먹기 싫으면 뚜껑을 덮어놓자.

건장한 남성들이라면 한끼 거나하게

먹기 좋은 사이즈.

 

하지만 필자는 양이 줄어든 관계로 

그냥 밥은 뒷전으로...

 

 

드디어 나온 칼국수의 자태..

호오... 면 색상이 특이하다..

시금치가 아닌 다른 채소를 이용하여

면의 색상을 낸 듯한 느낌인데

국물은 딱 봐도 멸치육수나 고기육수와는

다른 느낌의 새로운 개념의 육수이다.

고명 하나하나가 굉장히 미니멀한 깔끔함의 그자체.

 

 

면과 육수의 조화가 신기하다.

어디서 먹어보지 못한 스타일의 칼국수이다.

어떻게 이런 스타일의 칼국수가 탄생했을까..

뭔지 모를 가케우동의 느낌이 드는 육수 향이다.

 

가쓰오의 풍미가 가득하다.

그리고 자극적이지 않고 깔끔한 맛.

어디서도 맛보기 어려운 느낌의 맛이다.

면의 식감도 매우 좋다.

 

 

소소한 계란지단 고명과

버섯고명...그리고 국물 한숟가락..

향이 진하지도 않으면서도 자극적이지 않고

뭔지 모르게 진득하게 맛봐야 진가를 발휘한다

그런 느낌이 들었다.

 

아 이거 보통 맛이 아닌데...???

 

 

어쩌다 보니 정신없이 면 한가닥도 안남기고

배불러서 결국 국물 바닥 조금 남긴거 외에는

없는 피니쉬샷을 찍어버렸다.

 

여기는 분명 점심시간에는 예약도 안받는

보통 이상의 행렬을 하는 유명한곳이라고 한다.

 

언제 또 올 수 있을지 모르겠다.

부모님한테도 소개해줄 자신있는

그런 식당을 오랫만에 발견해버렸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뭔가 일이 있어서 갔었던 중화역

그리고 잠시 시간이 남아서 이래저래

태릉시장과 동부시장을 구경했지만

동부시장은 조금 삭막하고

태릉시장은 흡사 불광동에 있는

대조시장의 느낌과 완전히 흡사했다.


정겹기는 태릉시장이 조금 더 정겹다고 

느꼈는지 모르겠지만 어찌됐건 허기가 져서

이래저래 방황하다가 들어간 칼국수집이었다.



중화역에서 조금은 멀고 태릉시장 가는

길목에 위치해 있었던 

고향만두 & 칼국수

내부를 보니까 사람들이 꽤나 많아서

맛집인가 싶어서 들어간 듯 했다.



메뉴판을 보니까 칼국수 3500원..

헐퀴... 이렇게 저렴하다고?


물론 떡국이나 다른 부가 메뉴도 있지만

여기는 무조건 칼국수가 우선이겠지?

다른거 각설하고 칼국수로 주문.





주방에서 칼국수를 홍두께로 밀어서

기계로 뽑는건지

아니면 직접 칼로 잘라서 칼국수 면을

만드는 건지 잘 모르겠지만

어찌됐건 면을 직접 손으로 들고가는 모습

볼 수 있었다.


몇가지의 단일 메뉴만 하다보니까

꽤나 회전도 빠르지만 

홀은 계속적으로 꽉 차 있었다.


비록 점심시간이 좀 늦은 시간대였지만 말이다.



우선적으로 나와준 김치.

김치가 굉장히 시원하고 맛있다고 그런다.


김치 맛을 잘 모르지만 

딱 봐도 김치가 좋은 맛을 내는 거 같다에는

틀림 없었다.



그리고 나와준 칼국수

...에? 양이랑 크기 실화임?

이게 1인분이랜다.


헐... 이거 많아도 엄청 많은거 아냐?

그래서 그런지 일부 테이블에서는 주문하면서

면 양을 조금 줄여서 주세요~~


하고 요청하는 분들도 있었다.


처음 와본 우리 입장에선 납득이 갔다.



별거 없는 듯한 고명.

그리고 국수김가루 쪼끔 솔솔솔~


그리고 기호에 맞게 청양고추와 양념장을 넣고

휘휘 저어서 먹으면 된다.


국물은 여타의 칼국수와 똑같은데

멸치 육수와 조개류가 살짝 들어간 듯한 

느낌의 육수 느낌이 났다.


탁하지만 그렇게 탁하지 않은

맑은 느낌의 육수




그리고 휘휘 저어서 한입샷.


너무 배가 불러서 다 먹지 못하고 남겼으나

국물도 그렇고 면발도 그렇고

가격을 생각했을 때 굉장히 훌륭했다.


굉장히 시원한 느낌이었던 국물의 기억...

이 정도 수준에 3500원..


요즘같은 불경기에 정말 저렴한 것 아닐까 싶다.


둘이 먹어도 7천원이니 1명 식사분으로

2명이서 식사를 했다고 할 수 있는 수준.


가성비로 만족하고 맛에 만족한 후기이다.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중랑구 중화동 312-25 1층 | 고향만두&칼국수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추석이지만 오늘도 미네스는 꾸준히 글을 올리고 있다. 물론 휴가이니만큼 놀러나갈 것은 다 놀러다니고 있다. 하지만 게을리하면 내 블로그가 살아남지 못한다는 것은 잘 알고 있기에 오늘도 밤늦게 미리 올려놓고 예약을 걸어 놓고 또 내일을 위해 놀 준비를 한다.


날이 점점 더 쌀쌀해지고 있다. 이런때는 따뜻한 국물이 땡기는 법인데 오늘은 지난 몇달전에 방문하였던 서울 중랑구 상봉동에 위치한 장안칼국수의 후기이다.



서울 중랑구에 위치하고 있으며, 상봉역에서는 다소 먼 곳에 위치한 장안칼국수. 행정동 상으로는 상봉동이 맞긴하나 좀 멀긴 오질나게 멀다. 위치도 참 애매모호하다. 


근데 참 점심시간때 자리가 없어서 먹기 힘들단 말이지. 이날은 예약을 한 덕분인걸까. 아니면 타이밍이 좋았던 걸까. 자리가 금새 나서 먹을 수 있었다.



메뉴판은 요렇게. 칼국수 치고는 가격이 좀 많이 쎈편이다. 가격이 이렇게 쎈데도 손님은 좀 많은편. 동네 장사치고는 점심때 꽤 되는 듯한 느낌. 일단 자리에 앉아서 한그릇 해치우자.



기본반찬과 보리밥. 칼국수 먹기 직전의 보리밥은 그냥 고추장만 넣고 비벼먹어야 제맛인 듯 하다. 영감님들은 열무를 넣고 드시는데 난 열무를 그냥 먹는게 좋다고 생각하기에.



녹두전. 7천원 되시겠다. 특이하게도 아스파라거스 느낌이 나는 나물은 뭐인가 봤더니 마늘쫑을 전에 같이 넣고 지졌나보다. 원래 마늘쫑 안즐겨먹는데 전에 들어갔으니 먹는거다. 그냥 무조건 먹는거다.


전이 7천원인거 치고는 좀 양이 적은편. 근데 일단 지져놓으면 맛이 없을 수 없는 그런맛.



요 아이가 바로 바지락칼국수. 3인분을 시켜서 4인으로 나눠 달라고 해도 잘 나눠 주신다. 비싼만큼 이런건 잘 해주는듯. 

국물이 조개 국물에 걸맞게 살짝 탁하면서도 맑은 해물맛이 나는 느낌이 들었다.



면에는 특이하게도 검은깨가 들어간 것일까. 면의 식감이 좀 독특했다. 국물도 맛있었고. 당연히 7천원 받으면 국물이 맛이 없으면 안되지. 면도 푸짐했다. 녹두전과 칼국수를 먹고나니까 배도 든든하고 쌀쌀했던 몸도 녹아드는 느낌.


다소 가격은 쎈편이라 자주가기는 어려운 식당, 하지만 맛은 나쁘지 않고 좋았다.

직접 돈을 지불하고 먹은 후기이다.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중랑구 상봉동 220-8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미네스!

일본여행/맛집/마이너컬쳐/정보/쇼핑정보 Contact : luna8606@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